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황 총리, 연휴 마지막 날 수출 현장 찾아 격려
입력 2015.09.29 (11:16) 정치
황교안 국무총리가 추석 연휴 마지막날인 오늘 평택·당진항 기아차 수출 부두를 찾아 자동차 하역작업을 하는 근로자들을 격려했습니다.

황 총리는 우리나라가 세계 6위의 수출강국이 되기까지는 수출입을 지원하는 항만 종사자들이 중요한 역할을 했다며 격려했습니다.

이어 전국 항만 가운데 최단기간 내 물동량 1억톤을 달성한 평택·당진항의 인프라를 확충할 계획이라며, 항만 종사자들이 안전하게 작업할 수 있는 환경 조성에도 노력하겠다고 말했습니다.

황 총리는 수출 현장 일선에서 땀 흘리는 근로자들도 수출 증대에 힘을 보태 달라고 당부했습니다.
  • 황 총리, 연휴 마지막 날 수출 현장 찾아 격려
    • 입력 2015-09-29 11:16:35
    정치
황교안 국무총리가 추석 연휴 마지막날인 오늘 평택·당진항 기아차 수출 부두를 찾아 자동차 하역작업을 하는 근로자들을 격려했습니다.

황 총리는 우리나라가 세계 6위의 수출강국이 되기까지는 수출입을 지원하는 항만 종사자들이 중요한 역할을 했다며 격려했습니다.

이어 전국 항만 가운데 최단기간 내 물동량 1억톤을 달성한 평택·당진항의 인프라를 확충할 계획이라며, 항만 종사자들이 안전하게 작업할 수 있는 환경 조성에도 노력하겠다고 말했습니다.

황 총리는 수출 현장 일선에서 땀 흘리는 근로자들도 수출 증대에 힘을 보태 달라고 당부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