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50여개국, 유엔 평화유지군 4만명 신규 파견
입력 2015.09.29 (19:37) 국제
세계 50여 개국이 군인·경찰 병력 4만여 명을 유엔 평화유지활동(PKO)에 새로 파견합니다.

버락 오바마 美 대통령은 어제(28일, 현지시간) 유엔총회 연설에서, '평화유지군은 전쟁을 해결하는 세계에서 가장 중요한 수단'이라고 강조하며, 방글라데시와 중국, 콜롬비아 등 50여 개국이 평화유지군 4만 명을 파견하기로 약속했다고 말했습니다.

현재 유엔 평화유지활동에는 12만 5천 여 명이 투입되고 있으며, 새로 파견되는 평화유지군은 헬기와 공병대, 야전병원부대, 폭탄제거부대 등으로 구성됩니다.
  • 50여개국, 유엔 평화유지군 4만명 신규 파견
    • 입력 2015-09-29 19:37:16
    국제
세계 50여 개국이 군인·경찰 병력 4만여 명을 유엔 평화유지활동(PKO)에 새로 파견합니다.

버락 오바마 美 대통령은 어제(28일, 현지시간) 유엔총회 연설에서, '평화유지군은 전쟁을 해결하는 세계에서 가장 중요한 수단'이라고 강조하며, 방글라데시와 중국, 콜롬비아 등 50여 개국이 평화유지군 4만 명을 파견하기로 약속했다고 말했습니다.

현재 유엔 평화유지활동에는 12만 5천 여 명이 투입되고 있으며, 새로 파견되는 평화유지군은 헬기와 공병대, 야전병원부대, 폭탄제거부대 등으로 구성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