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서울 도심서 ‘어가행렬’ 재현
입력 2015.10.04 (06:24) 수정 2015.10.04 (06:34) 사회
서울 도심에서 어가 행렬이 재현됩니다.

서울시는 오늘(4일) 오전 11시부터 50분 동안 임금과 취타대 등을 맡은 배우 60명이 덕수궁을 출발해 광화문을 거쳐 사직단에 이르는 어가 행렬을 재현합니다.

사직대제는 국가무형문화재 제111호로 지정됐으며 1988년에 복원해 해마다 지내고 있습니다.
  • 서울 도심서 ‘어가행렬’ 재현
    • 입력 2015-10-04 06:24:43
    • 수정2015-10-04 06:34:55
    사회
서울 도심에서 어가 행렬이 재현됩니다.

서울시는 오늘(4일) 오전 11시부터 50분 동안 임금과 취타대 등을 맡은 배우 60명이 덕수궁을 출발해 광화문을 거쳐 사직단에 이르는 어가 행렬을 재현합니다.

사직대제는 국가무형문화재 제111호로 지정됐으며 1988년에 복원해 해마다 지내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