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독일 검찰, ‘배출가스 조작’ 폭스바겐 본사 압수수색
입력 2015.10.08 (22:30) 국제
독일 검찰이 디젤차의 배출가스 측정치 조작 의혹을 받고 있는 폭스바겐 본사를 압수수색했습니다.

독일 검찰청은 현지시간으로 8일 낸 성명을 통해 "이른바 '배출가스 의혹'과 관련해 오늘 폭스바겐 본사와 다른 도시의 이 회사 사무실들을 압수수색했다"고 밝혔습니다.

검찰은 이번 압수수색이 사건과 관계된 서류와 자료 저장장치 등을 확보하기 위해 실시됐다고 덧붙였습니다.
  • 독일 검찰, ‘배출가스 조작’ 폭스바겐 본사 압수수색
    • 입력 2015-10-08 22:30:59
    국제
독일 검찰이 디젤차의 배출가스 측정치 조작 의혹을 받고 있는 폭스바겐 본사를 압수수색했습니다.

독일 검찰청은 현지시간으로 8일 낸 성명을 통해 "이른바 '배출가스 의혹'과 관련해 오늘 폭스바겐 본사와 다른 도시의 이 회사 사무실들을 압수수색했다"고 밝혔습니다.

검찰은 이번 압수수색이 사건과 관계된 서류와 자료 저장장치 등을 확보하기 위해 실시됐다고 덧붙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