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IMF “한국경제 불안요인은 기업·소비의 무기력…내년 3.2%성장”
입력 2015.10.10 (05:16) 국제
한국에서 당분간 무기력한 기업 활동과 소비 심리가 경제 성장의 발목을 잡을 것이라고 국제통화기금 IMF가 전망했습니다.

IMF는 현지시간 10일 발표한 '아시아·태평양지역 경제전망' 수정 보고서에서 올해 한국의 국내총생산 예상 성장률을 2.7%로 하향조정한 이유로 이같이 밝혔습니다.

IMF는 그러나 한국의 GDP 성장률이 내년에 국제적인 상품 가격의 하락세와 시장 순응 정책에 힘입어 다시 3.2%로 높아질 것이라고 전망했습니다.
  • IMF “한국경제 불안요인은 기업·소비의 무기력…내년 3.2%성장”
    • 입력 2015-10-10 05:16:54
    국제
한국에서 당분간 무기력한 기업 활동과 소비 심리가 경제 성장의 발목을 잡을 것이라고 국제통화기금 IMF가 전망했습니다.

IMF는 현지시간 10일 발표한 '아시아·태평양지역 경제전망' 수정 보고서에서 올해 한국의 국내총생산 예상 성장률을 2.7%로 하향조정한 이유로 이같이 밝혔습니다.

IMF는 그러나 한국의 GDP 성장률이 내년에 국제적인 상품 가격의 하락세와 시장 순응 정책에 힘입어 다시 3.2%로 높아질 것이라고 전망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