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박 대통령 방미 경제사절단 166명…2년 전보다 3배
입력 2015.10.11 (15:36) 수정 2015.10.11 (18:06) 경제
오는 14일 박근혜 대통령의 미국 방문에는 경제단체장와 기업인 등 모두 166 명의 경제사절단이 동행할 예정입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미국 경제사절단 모집 결과 경제단체장과 기관, 기업인 등 모두 166명이 선정됐으며 이는 2013년 방미 당시 51 명보다 3배 늘어난 규모라고 밝혔습니다.

미국 경제사절단에는 박용만 대한상공회의소 회장과 허창수 전국경제인연합회 회장 등 경제단체장과 함께 기업인으로는 최태원 SK회장,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 권오준 포스코 회장 등이 이름을 올렸습니다.

산업부는 특히 전체의 84%에 해당하는 115개의 중견.중소기업을 포함시켜 이들의 미국 진출을 지원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 박 대통령 방미 경제사절단 166명…2년 전보다 3배
    • 입력 2015-10-11 15:36:16
    • 수정2015-10-11 18:06:24
    경제
오는 14일 박근혜 대통령의 미국 방문에는 경제단체장와 기업인 등 모두 166 명의 경제사절단이 동행할 예정입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미국 경제사절단 모집 결과 경제단체장과 기관, 기업인 등 모두 166명이 선정됐으며 이는 2013년 방미 당시 51 명보다 3배 늘어난 규모라고 밝혔습니다.

미국 경제사절단에는 박용만 대한상공회의소 회장과 허창수 전국경제인연합회 회장 등 경제단체장과 함께 기업인으로는 최태원 SK회장,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 권오준 포스코 회장 등이 이름을 올렸습니다.

산업부는 특히 전체의 84%에 해당하는 115개의 중견.중소기업을 포함시켜 이들의 미국 진출을 지원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