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영권 분쟁 롯데그룹’ 첫 재판 28일 열려
입력 2015.10.13 (01:01) 사회
형제간의 경영권 분쟁을 빚어온 롯데그룹의 관련 재판이 오는 28일 처음으로 열립니다.

서울중앙지방법원은 신격호 총괄회장과 장남 신동주 전 일본 롯데홀딩스 부회장이 롯데쇼핑을 상대로 낸 회계장부 열람·등사 가처분 신청 첫 재판을 28일 오전 10시 반에 진행한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소송으로 신 전 부회장은 롯데쇼핑의 회계장부를 확인해 신동빈 회장의 경영능력을 문제 삼으려는 것으로 분석됩니다.

신 전 부회장은 지난 8일 기자회견을 열어 법적인 절차를 밟아 경영권을 되찾겠다고 밝혔습니다.
  • ‘경영권 분쟁 롯데그룹’ 첫 재판 28일 열려
    • 입력 2015-10-13 01:01:48
    사회
형제간의 경영권 분쟁을 빚어온 롯데그룹의 관련 재판이 오는 28일 처음으로 열립니다.

서울중앙지방법원은 신격호 총괄회장과 장남 신동주 전 일본 롯데홀딩스 부회장이 롯데쇼핑을 상대로 낸 회계장부 열람·등사 가처분 신청 첫 재판을 28일 오전 10시 반에 진행한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소송으로 신 전 부회장은 롯데쇼핑의 회계장부를 확인해 신동빈 회장의 경영능력을 문제 삼으려는 것으로 분석됩니다.

신 전 부회장은 지난 8일 기자회견을 열어 법적인 절차를 밟아 경영권을 되찾겠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