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날씨와 생활정보] 생활습관으로 면역력 높일 수 있다!
입력 2015.10.13 (07:16) 수정 2015.10.13 (08:25)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갑자기 추워진데다 아침과 낮의 기온차도 커서 우리 몸이 적응하느라 애를 먹는데요.

체온이 1도만 내려가도 면역력이 30%정도 줄고, 몸이 약해진 틈을 타 감기나 각종 질병에 걸립니다.

생활 속에서의 작은 습관이 몸을 건강하게 만드는데요.

땀이 나면 체온이 1도 상승하고 면역력이 5배 상승한 만큼 운동해서 땀을 빼야겠습니다.

또 현대인들에게 가장 부족한 비타민D를 섭취해야겠는데요. 점심시간을 이용해 햇볕을 20분 정도 쬐야겠습니다.

오늘 아침 올가을 들어 가장 쌀쌀합니다.

남색은 영하권으로 떨어진 지역들이고 파란색은 5도이하로 내려간 곳인데 대관령과 제천 등 올가을 최저기온을 기록하고 있습니다.

서울도 7.9도로 최저기온을 기록하고 있는데요.

한낮에는 서울이 21도까지 올라 어제보다 3도 가량 높아지며 평년기온을 회복하겠습니다.

날씨와 생활정보였습니다.
  • [날씨와 생활정보] 생활습관으로 면역력 높일 수 있다!
    • 입력 2015-10-13 07:26:14
    • 수정2015-10-13 08:25:52
    뉴스광장
갑자기 추워진데다 아침과 낮의 기온차도 커서 우리 몸이 적응하느라 애를 먹는데요.

체온이 1도만 내려가도 면역력이 30%정도 줄고, 몸이 약해진 틈을 타 감기나 각종 질병에 걸립니다.

생활 속에서의 작은 습관이 몸을 건강하게 만드는데요.

땀이 나면 체온이 1도 상승하고 면역력이 5배 상승한 만큼 운동해서 땀을 빼야겠습니다.

또 현대인들에게 가장 부족한 비타민D를 섭취해야겠는데요. 점심시간을 이용해 햇볕을 20분 정도 쬐야겠습니다.

오늘 아침 올가을 들어 가장 쌀쌀합니다.

남색은 영하권으로 떨어진 지역들이고 파란색은 5도이하로 내려간 곳인데 대관령과 제천 등 올가을 최저기온을 기록하고 있습니다.

서울도 7.9도로 최저기온을 기록하고 있는데요.

한낮에는 서울이 21도까지 올라 어제보다 3도 가량 높아지며 평년기온을 회복하겠습니다.

날씨와 생활정보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