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육군 소령 말 다툼 벌이다 7층서 투신…의식불명
입력 2015.10.13 (15:07) 수정 2015.10.13 (15:18) 사회
오늘 새벽 0시 20분쯤 인천시 남구의 한 아파트 7층에서 현역 육군 소령 39살 신 모 씨가 1층으로 추락했습니다.

신 소령은 사고 직후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현재까지 의식이 없는 상태로 알려졌습니다.

신 소령은 추락 전, 이 아파트에 사는 지인과 금전 문제로 말다툼을 벌이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이 아파트 안으로 들어오자 창문으로 뛰어내린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육군은 경찰에서 사건을 넘겨받아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 육군 소령 말 다툼 벌이다 7층서 투신…의식불명
    • 입력 2015-10-13 15:07:20
    • 수정2015-10-13 15:18:52
    사회
오늘 새벽 0시 20분쯤 인천시 남구의 한 아파트 7층에서 현역 육군 소령 39살 신 모 씨가 1층으로 추락했습니다.

신 소령은 사고 직후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현재까지 의식이 없는 상태로 알려졌습니다.

신 소령은 추락 전, 이 아파트에 사는 지인과 금전 문제로 말다툼을 벌이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이 아파트 안으로 들어오자 창문으로 뛰어내린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육군은 경찰에서 사건을 넘겨받아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