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강동원 “대선 개표 조작”…총리 “무책임한 선전 선동”
입력 2015.10.13 (21:06) 수정 2015.10.14 (07:21)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오늘 정치 분야 대정부 질문에선 새정치연합의 강동원 의원이 갑자기 지난 2012년 대선의 개표조작 의혹을 제기해 파문이 일고 있습니다.

황교안 총리는 즉각 반박했고 새누리당과 중앙 선관위도 무책임한 선동이라고 비난했습니다.

노윤정 기자입니다.

<리포트>

질문에 나선 강동원 의원은 지난 대선에서 국정원과 사이버 사령부의 대선 개입 의혹을 다시 거론했습니다.

그러면서 몇몇 지역에서 투표 중 개표가 진행되거나 개표가 다 이뤄지지 않은 상태에서 결과가 발표됐다고 주장했습니다.

<녹취> 강동원(새정치민주연합 의원) : "투표가 진행중인데 개표를 했다? 이거 귀신이 곡할 노릇입니다. 이거요, 선거관리위원회에서 제공한 자료입니다!"

<녹취> 황교안(국무총리) : "자료를 의원님께서 잘못 읽으신 것으로 저는 이해가 됩니다. 아무리 국회에서의 말씀이라고 하더라도 사실에 근거해서 정확하게 말씀하셔야지..."

강 의원은 특히 개표 조작에 의해 당선됐다면 박 대통령의 정통성에 중대 문제라고 주장했고 황교안 총리는 심각한 명예훼손이라고 반박했습니다.

<녹취> 황교안(국무총리) : "정말 많은 국민들의 투표 결과를 명예 훼손하는 잘못된 내용입니다."

새누리당은 무책임한 선전 선동의 전형으로 있을 수도 없는 허위 막말 주장이라고 강력히 비판했습니다.

<녹취> 이장우(새누리당 대변인) : "면책특권의 뒤에 숨어 근거 없는 허위 사실을 진실인 것처럼 발언하는 것은 국민에 대한 도전이고 배신 행위입니다"

중앙선관위도 강 의원의 주장은 결코 사실이 아니라고 밝혔습니다.

파문이 확산되자 새정치연합은 철저히 개인 차원의 의견이라고 해명했습니다.

KBS 뉴스 노윤정입니다.
  • 강동원 “대선 개표 조작”…총리 “무책임한 선전 선동”
    • 입력 2015-10-13 21:06:52
    • 수정2015-10-14 07:21:07
    뉴스 9
<앵커 멘트>

오늘 정치 분야 대정부 질문에선 새정치연합의 강동원 의원이 갑자기 지난 2012년 대선의 개표조작 의혹을 제기해 파문이 일고 있습니다.

황교안 총리는 즉각 반박했고 새누리당과 중앙 선관위도 무책임한 선동이라고 비난했습니다.

노윤정 기자입니다.

<리포트>

질문에 나선 강동원 의원은 지난 대선에서 국정원과 사이버 사령부의 대선 개입 의혹을 다시 거론했습니다.

그러면서 몇몇 지역에서 투표 중 개표가 진행되거나 개표가 다 이뤄지지 않은 상태에서 결과가 발표됐다고 주장했습니다.

<녹취> 강동원(새정치민주연합 의원) : "투표가 진행중인데 개표를 했다? 이거 귀신이 곡할 노릇입니다. 이거요, 선거관리위원회에서 제공한 자료입니다!"

<녹취> 황교안(국무총리) : "자료를 의원님께서 잘못 읽으신 것으로 저는 이해가 됩니다. 아무리 국회에서의 말씀이라고 하더라도 사실에 근거해서 정확하게 말씀하셔야지..."

강 의원은 특히 개표 조작에 의해 당선됐다면 박 대통령의 정통성에 중대 문제라고 주장했고 황교안 총리는 심각한 명예훼손이라고 반박했습니다.

<녹취> 황교안(국무총리) : "정말 많은 국민들의 투표 결과를 명예 훼손하는 잘못된 내용입니다."

새누리당은 무책임한 선전 선동의 전형으로 있을 수도 없는 허위 막말 주장이라고 강력히 비판했습니다.

<녹취> 이장우(새누리당 대변인) : "면책특권의 뒤에 숨어 근거 없는 허위 사실을 진실인 것처럼 발언하는 것은 국민에 대한 도전이고 배신 행위입니다"

중앙선관위도 강 의원의 주장은 결코 사실이 아니라고 밝혔습니다.

파문이 확산되자 새정치연합은 철저히 개인 차원의 의견이라고 해명했습니다.

KBS 뉴스 노윤정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