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대형폭발’ 中톈진서 또 창고폭발…인명피해 없어
입력 2015.10.13 (22:10) 국제
지난 8월 물류창고 대형 폭발로 173명이 사망이나 실종된 중국 톈진에서 또다시 창고 폭발사고가 발생했습니다.

톈진 경찰은 12일 밤 톈진 베이천구의 물류창고에서 폭발이 발생했다고 전했습니다.

700㎢ 규모의 창고는 지역 주민의 개인창고로 알코올 3천㎏과 아세트산 1천㎏이 있었으며 폭발사고로 인한 인명피해는 없었습니다.

중국 경찰은 창고를 불법으로 빌려 화학물질을 쌓아둔 혐의로 화학회사 대표를 구금하고 창고를 빌려준 주민도 함께 구금했다고 전했습니다.
  • ‘대형폭발’ 中톈진서 또 창고폭발…인명피해 없어
    • 입력 2015-10-13 22:10:46
    국제
지난 8월 물류창고 대형 폭발로 173명이 사망이나 실종된 중국 톈진에서 또다시 창고 폭발사고가 발생했습니다.

톈진 경찰은 12일 밤 톈진 베이천구의 물류창고에서 폭발이 발생했다고 전했습니다.

700㎢ 규모의 창고는 지역 주민의 개인창고로 알코올 3천㎏과 아세트산 1천㎏이 있었으며 폭발사고로 인한 인명피해는 없었습니다.

중국 경찰은 창고를 불법으로 빌려 화학물질을 쌓아둔 혐의로 화학회사 대표를 구금하고 창고를 빌려준 주민도 함께 구금했다고 전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