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여당 “선친 독재 미화”…야당 “허위 선전 선동”
입력 2015.10.19 (05:01) 수정 2015.10.19 (08:20)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새정치연합 문재인 대표가 선대의 친일과 독재를 미화하기 위해 대통령과 여당 대표가 역사 교과서 국정화를 추진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새누리당은 허위 선전 선동에 대해 대국민 사과를 하라며 강력히 반발했습니다.

이승철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문재인 새정치연합 대표가, 역사 교과서 국정화와 관련해, 박근혜 대통령과 김무성 새누리당 대표가 편향된 역사관과 역사 인식을 갖고 있다고 비판했습니다.

그러면서 대통령과 여당 대표의 선친을 직접 겨냥했습니다.

<인터뷰> 문재인(새정치민주연합 대표) : "(두 분의 선대가) 친일,독재에 책임 있는 분들이다 보니 미화하고 정당화하려는 것이 (교과서 사태의) 배경이고 발단이라고 생각합니다."

새누리당은 야당 대표 자격이 의심스럽고 경악스럽다며 강력 반발했습니다.

이어 허위 선전 선동을 한 데 대해 대국민 사과 하라고 요구했습니다.

<인터뷰> 이장우(새누리당 대변인) : "근거 없는 선전 선동으로 국민을 호도하는 지도자는 이미 지도자의 자격을 상실한 것입니다."

오늘부터 본격적인 예산 심사가 시작되는 가운데, 새정치연합은 새 역사교과서 발행 예산은 전액 삭감하겠다고 벼르고 있는 반면 새누리당은 예비비라도 동원하겠다며 국정교과서 관철 의지를 다지고 있습니다.

김무성 새누리당 대표는 올바른 역사 교과서의 필요성을 강조하는 영상을 촬영하는 등 대국민 홍보전을 펼치고 있습니다.

문재인 새정치연합 대표는 오늘 심상정 정의당 대표, 천정배 의원과 연석회의를 갖고 국정화 반대 야권 공조에 나섭니다.

KBS 뉴스 이승철입니다.
  • 여당 “선친 독재 미화”…야당 “허위 선전 선동”
    • 입력 2015-10-19 05:03:09
    • 수정2015-10-19 08:20:20
<앵커 멘트>

새정치연합 문재인 대표가 선대의 친일과 독재를 미화하기 위해 대통령과 여당 대표가 역사 교과서 국정화를 추진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새누리당은 허위 선전 선동에 대해 대국민 사과를 하라며 강력히 반발했습니다.

이승철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문재인 새정치연합 대표가, 역사 교과서 국정화와 관련해, 박근혜 대통령과 김무성 새누리당 대표가 편향된 역사관과 역사 인식을 갖고 있다고 비판했습니다.

그러면서 대통령과 여당 대표의 선친을 직접 겨냥했습니다.

<인터뷰> 문재인(새정치민주연합 대표) : "(두 분의 선대가) 친일,독재에 책임 있는 분들이다 보니 미화하고 정당화하려는 것이 (교과서 사태의) 배경이고 발단이라고 생각합니다."

새누리당은 야당 대표 자격이 의심스럽고 경악스럽다며 강력 반발했습니다.

이어 허위 선전 선동을 한 데 대해 대국민 사과 하라고 요구했습니다.

<인터뷰> 이장우(새누리당 대변인) : "근거 없는 선전 선동으로 국민을 호도하는 지도자는 이미 지도자의 자격을 상실한 것입니다."

오늘부터 본격적인 예산 심사가 시작되는 가운데, 새정치연합은 새 역사교과서 발행 예산은 전액 삭감하겠다고 벼르고 있는 반면 새누리당은 예비비라도 동원하겠다며 국정교과서 관철 의지를 다지고 있습니다.

김무성 새누리당 대표는 올바른 역사 교과서의 필요성을 강조하는 영상을 촬영하는 등 대국민 홍보전을 펼치고 있습니다.

문재인 새정치연합 대표는 오늘 심상정 정의당 대표, 천정배 의원과 연석회의를 갖고 국정화 반대 야권 공조에 나섭니다.

KBS 뉴스 이승철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