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기도내 외국인 35만 명…5년간 매일 47명씩 늘어
입력 2015.10.19 (10:22) 수정 2015.10.19 (10:37) 사회
경기도내 등록 외국인 수가 5년 전보다 8만 5천여 명 증가한 35만 명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경기도는 법무부 출입국 통계를 분석한 결과 지난해 말 기준 도내 등록 외국인 수는 35만 2천여 명으로, 지난 2009년 26만 6천여 명보다 32% 늘었다고 밝혔습니다.

5년간 하루 평균 47명씩 늘어난 것으로, 전국에서 가장 많은 수치입니다.

나이별로는 20∼30대가 57%로 가장 많고 40∼50대가 35%였으며, 지역별로는 안산시 5만 3천여 명, 수원시 3만 4천여 명 순이었습니다.
  • 경기도내 외국인 35만 명…5년간 매일 47명씩 늘어
    • 입력 2015-10-19 10:22:11
    • 수정2015-10-19 10:37:26
    사회
경기도내 등록 외국인 수가 5년 전보다 8만 5천여 명 증가한 35만 명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경기도는 법무부 출입국 통계를 분석한 결과 지난해 말 기준 도내 등록 외국인 수는 35만 2천여 명으로, 지난 2009년 26만 6천여 명보다 32% 늘었다고 밝혔습니다.

5년간 하루 평균 47명씩 늘어난 것으로, 전국에서 가장 많은 수치입니다.

나이별로는 20∼30대가 57%로 가장 많고 40∼50대가 35%였으며, 지역별로는 안산시 5만 3천여 명, 수원시 3만 4천여 명 순이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