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CJ 이재현 회장 다음 달 10일 첫 파기환송심
입력 2015.10.19 (10:30) 수정 2015.10.19 (10:37) 사회
횡령과 배임 등의 혐의로 기소된 이재현 CJ그룹 회장의 파기환송심 첫 재판이 다음달에 열립니다.

서울고등법원은 형사12부는 이 회장의 파기환송심 첫 공판기일을 다음달 10일 오후 4시에 열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앞서 1심은 이 회장에 대해 징역 4년을, 2심은 징역 3년을 선고했지만 대법원은 배임 액수 산정이 불분명해 죄목을 바꿔야 한다며 사건을 서울고법으로 돌려보냈습니다.
  • CJ 이재현 회장 다음 달 10일 첫 파기환송심
    • 입력 2015-10-19 10:30:11
    • 수정2015-10-19 10:37:26
    사회
횡령과 배임 등의 혐의로 기소된 이재현 CJ그룹 회장의 파기환송심 첫 재판이 다음달에 열립니다.

서울고등법원은 형사12부는 이 회장의 파기환송심 첫 공판기일을 다음달 10일 오후 4시에 열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앞서 1심은 이 회장에 대해 징역 4년을, 2심은 징역 3년을 선고했지만 대법원은 배임 액수 산정이 불분명해 죄목을 바꿔야 한다며 사건을 서울고법으로 돌려보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