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케빈 나, ‘통한의’ 연장전 패배…그리요 우승
입력 2015.10.19 (11:01) 연합뉴스
재미동포 케빈 나(32)가 미국프로골프(PGA) 투어에서 4년 만에 찾아온 우승 기회를 놓쳤다.

케빈 나는 19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나파의 실버라도 컨트리클럽 노스코스(파72·7천203야드)에서 열린 2015-2016 시즌 개막전 프라이스닷컴 오픈 마지막날 4라운드에서 합계 15언더파 273타로 에밀리아노 그리요(아르헨티나)와 동타를 이뤄 연장전에 들어갔다.

하지만 케빈 나는 2차 연장전에서 보기에 그쳐 버디를 기록한 그리요에게 우승컵을 넘겨줬다.

올 시즌 PGA 투어에 데뷔한 그리요는 시즌 첫 대회에서 우승하는 기쁨을 누렸다. 우승 상금은 108만 달러(약 12억2천만원).

23세의 그리요는 2011년 프로로 전향한 뒤 유럽프로골프 2부 투어에서 뛰다가 PGA 투어의 2부 투어인 웹닷컴 투어 파이널스를 통해 이번 시즌 출전권을 얻었다.

그리요는 2주 전 웹닷컴 투어 챔피언십에서도 우승, 상승세를 이어갔다.

그리요는 이번 우승으로 2년 간 PGA 투어 출전권과 마스터스, 플레이어스 챔피언십 등 주요 대회 출전권도 확보했다.

케빈 나는 2011년 10월 팀버레이크 슈라이너스 아동병원 오픈에서 PGA 투어 첫 우승을 차지한 뒤 4년 만에 우승을 노렸지만 아쉽게 돌아서야 했다.

선두에 1타 뒤진 공동 2위로 출발한 케빈 나는 4라운드 18번홀(파5)에서 티샷에 이어 두 번째 샷도 드라이버로 휘두르는 승부수를 던지며 버디를 잡아내 연장전으로 끌고가는 집념을 보였다.

18번홀에서 치러진 연장전에서 케빈 나는 티샷을 페어웨이 벙커에 빠뜨려 레이업을 했지만 볼은 다시 러프에 떨어졌다.

그리요도 좋지 않았다. 티샷을 잘 보낸 그리요는 두 번째 샷을 페어웨이 오른쪽 러프지역으로 보냈다.

먼저 친 케빈 나의 웨지샷은 홀을 지나쳐 10m 거리에 멈췄고, 그리요의 샷은 볼 1m에 붙었다.

승부가 끝난 듯했지만 그리요는 이 버디 퍼트를 놓쳤고, 두 선수 모두 파를 기록하면서 경기는 같은 홀에서 2차 연장전으로 들어갔다.

패배 직전에서 벗어난 케빈 나는 2차 연장전에서 실수를 했다. 티샷을 페어웨이로 잘 보냈지만 두 번째 샷에서 뒤땅이 나와 볼은 페어웨이 왼쪽 러프쪽으로 굴러갔다.

이 사이 그리요는 세 번째 샷을 홀 2m 앞에 떨어뜨려 다시 버디 기회를 만들었다.

케빈 나는 나무를 앞에 두고 세 번째 샷을 날렸지만 볼은 홀을 지나쳐 그린 밖으로 나가고 말았다.

케빈 나는 네 번째샷으로 볼을 그린 위에 올렸지만 파 세이브에 실패했다.

그리요는 2m 남짓한 버디 퍼트를 성공, 생애 첫 PGA 투어 우승의 기쁨을 만끽했다.

케빈 나는 2005년 크라이슬러 클래식과 2014년 메모리얼 토너먼트에 이어 이번 대회까지 세번의 연장승부에서 모두 패하는 아쉬움을 남겼다.

이동환(27·CJ오쇼핑)은 합계 4언더파 284타를 쳐 공동 55위로 대회를 마쳤다.

재미동포 제임스 한(34)은 공동 41위(6언더파 282타), 마이클 김(22)은 공동 61위(3언더파 285타)다.

한편 세계랭킹 3위 로리 매킬로이(북아일랜드)는 공동 26위(9언더파 279타)에 올라 만족스러운 성적을 내지 못했다.

◇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프라이스닷컴 오픈 최종순위

1.에밀리아노 그리요 -15 273(68 71 65 69)*연장전 우승

2.케빈 나 -15 273(68 71 64 70)

3.타이런 반 아스베겐 -14 274(69 68 69 68)

3.저스틴 토머스 -14 274(66 70 69 69)

3.제이슨 본 -14 274(72 68 64 70)

6.찰 슈워젤 -12 276(71 68 69 68)

6.패트릭 로저스 -12 276(68 69 69 70)

6.저스틴 로즈 -12 276(67 69 68 72)

6.카일 라이퍼스 -12 276(68 71 65 72)

10.크리스 스트라우드 -11 277(69 69 71 68)

10.라이언 무어 -11 277(72 70 67 68)

10.스마일리 카우프먼 -11 277(68 72 69 68)

10.루크 거스리 -11 277(71 70 66 70)

10.조나탄 베가스 -11 277(64 71 69 73)

10.윌 윌콕스 -11 277(68 67 69 73)

10.앤드루 루프 -11 277(68 72 63 74)

41.제임스 한 -6 282(74 66 68 74)

55.이동환 -4 284(68 72 63 74)

61.마이클 김 -3 285(71 67 71 76)
  • 케빈 나, ‘통한의’ 연장전 패배…그리요 우승
    • 입력 2015-10-19 11:01:03
    연합뉴스
재미동포 케빈 나(32)가 미국프로골프(PGA) 투어에서 4년 만에 찾아온 우승 기회를 놓쳤다.

케빈 나는 19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나파의 실버라도 컨트리클럽 노스코스(파72·7천203야드)에서 열린 2015-2016 시즌 개막전 프라이스닷컴 오픈 마지막날 4라운드에서 합계 15언더파 273타로 에밀리아노 그리요(아르헨티나)와 동타를 이뤄 연장전에 들어갔다.

하지만 케빈 나는 2차 연장전에서 보기에 그쳐 버디를 기록한 그리요에게 우승컵을 넘겨줬다.

올 시즌 PGA 투어에 데뷔한 그리요는 시즌 첫 대회에서 우승하는 기쁨을 누렸다. 우승 상금은 108만 달러(약 12억2천만원).

23세의 그리요는 2011년 프로로 전향한 뒤 유럽프로골프 2부 투어에서 뛰다가 PGA 투어의 2부 투어인 웹닷컴 투어 파이널스를 통해 이번 시즌 출전권을 얻었다.

그리요는 2주 전 웹닷컴 투어 챔피언십에서도 우승, 상승세를 이어갔다.

그리요는 이번 우승으로 2년 간 PGA 투어 출전권과 마스터스, 플레이어스 챔피언십 등 주요 대회 출전권도 확보했다.

케빈 나는 2011년 10월 팀버레이크 슈라이너스 아동병원 오픈에서 PGA 투어 첫 우승을 차지한 뒤 4년 만에 우승을 노렸지만 아쉽게 돌아서야 했다.

선두에 1타 뒤진 공동 2위로 출발한 케빈 나는 4라운드 18번홀(파5)에서 티샷에 이어 두 번째 샷도 드라이버로 휘두르는 승부수를 던지며 버디를 잡아내 연장전으로 끌고가는 집념을 보였다.

18번홀에서 치러진 연장전에서 케빈 나는 티샷을 페어웨이 벙커에 빠뜨려 레이업을 했지만 볼은 다시 러프에 떨어졌다.

그리요도 좋지 않았다. 티샷을 잘 보낸 그리요는 두 번째 샷을 페어웨이 오른쪽 러프지역으로 보냈다.

먼저 친 케빈 나의 웨지샷은 홀을 지나쳐 10m 거리에 멈췄고, 그리요의 샷은 볼 1m에 붙었다.

승부가 끝난 듯했지만 그리요는 이 버디 퍼트를 놓쳤고, 두 선수 모두 파를 기록하면서 경기는 같은 홀에서 2차 연장전으로 들어갔다.

패배 직전에서 벗어난 케빈 나는 2차 연장전에서 실수를 했다. 티샷을 페어웨이로 잘 보냈지만 두 번째 샷에서 뒤땅이 나와 볼은 페어웨이 왼쪽 러프쪽으로 굴러갔다.

이 사이 그리요는 세 번째 샷을 홀 2m 앞에 떨어뜨려 다시 버디 기회를 만들었다.

케빈 나는 나무를 앞에 두고 세 번째 샷을 날렸지만 볼은 홀을 지나쳐 그린 밖으로 나가고 말았다.

케빈 나는 네 번째샷으로 볼을 그린 위에 올렸지만 파 세이브에 실패했다.

그리요는 2m 남짓한 버디 퍼트를 성공, 생애 첫 PGA 투어 우승의 기쁨을 만끽했다.

케빈 나는 2005년 크라이슬러 클래식과 2014년 메모리얼 토너먼트에 이어 이번 대회까지 세번의 연장승부에서 모두 패하는 아쉬움을 남겼다.

이동환(27·CJ오쇼핑)은 합계 4언더파 284타를 쳐 공동 55위로 대회를 마쳤다.

재미동포 제임스 한(34)은 공동 41위(6언더파 282타), 마이클 김(22)은 공동 61위(3언더파 285타)다.

한편 세계랭킹 3위 로리 매킬로이(북아일랜드)는 공동 26위(9언더파 279타)에 올라 만족스러운 성적을 내지 못했다.

◇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프라이스닷컴 오픈 최종순위

1.에밀리아노 그리요 -15 273(68 71 65 69)*연장전 우승

2.케빈 나 -15 273(68 71 64 70)

3.타이런 반 아스베겐 -14 274(69 68 69 68)

3.저스틴 토머스 -14 274(66 70 69 69)

3.제이슨 본 -14 274(72 68 64 70)

6.찰 슈워젤 -12 276(71 68 69 68)

6.패트릭 로저스 -12 276(68 69 69 70)

6.저스틴 로즈 -12 276(67 69 68 72)

6.카일 라이퍼스 -12 276(68 71 65 72)

10.크리스 스트라우드 -11 277(69 69 71 68)

10.라이언 무어 -11 277(72 70 67 68)

10.스마일리 카우프먼 -11 277(68 72 69 68)

10.루크 거스리 -11 277(71 70 66 70)

10.조나탄 베가스 -11 277(64 71 69 73)

10.윌 윌콕스 -11 277(68 67 69 73)

10.앤드루 루프 -11 277(68 72 63 74)

41.제임스 한 -6 282(74 66 68 74)

55.이동환 -4 284(68 72 63 74)

61.마이클 김 -3 285(71 67 71 76)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