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마션’ 2주째 1위…300만 명 돌파
입력 2015.10.19 (11:11) 연합뉴스
할리우드 SF 블록버스터 '마션'(감독 리들리 스콧)이 2주 연속 주말 박스오피스 정상을 지켰다.

19일 영화관 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마션'은 지난 16∼18일 1천40개 스크린에서 81만9천588명을 동원했다.

지난 8일 개봉 이후 누적 관객 수는 300만명을 넘어 311만1천명이 됐다.

주말 매출액은 68억2천만원으로 46.5% 점유율을 나타냈으며 누적 매출액은 254억7천만원이다.

'마션'은 화성에 홀로 남겨진 우주비행사 마크 와트니(맷 데이먼)가 생존 과정에서 보여주는 긍정의 힘, 화성탐사선 동료들과 지구인들이 와트니의 생존을 위해 합심하는 인간애 등 따뜻한 이야기로 인기를 얻고 있다.

개봉 4주차를 맞은 할리우드 영화 '인턴'은 주말에 31만7천223명(매출액 점유율 17.2%)이 봐 2위로 장기 흥행 중이다.

한국영화는 할리우드 영화에 밀려 '성난 변호사'가 3위(22만2천764명)에 오르는 데 그쳤다. '성난 변호사'의 누적 관객 수는 95만2천685명으로 아직 100만명에 이르지 못했다.

신작들은 기존 개봉작에 밀려 힘을 쓰지 못했다.

할리우드 시리즈물의 리부트(시리즈를 새로 시작하는 영화) '트랜스포터:리퓰드'는 4위(9만3천771명), M.나이트 샤말란의 '더 비지트'는 7위(3만687명), 성동일·김유정·손호준 주연 '비밀'은 8위(2만8천254명), '아델라인:멈춰진 시간'은 9위(1만9천18명)에 그쳤다.

권상우·성동일의 '탐정:더 비기닝'과 '사도'가 주말에도 각각 5, 6위를 유지하면서 각각 누적 관객 수 257만1천명, 617만5천명을 기록했다.

다양성 영화 중에서는 주말에 아이를 극장에 데려가는 가족 관객이 많아 애니메이션 '뮨:달의 요정'이 4주 연속 1위를 달렸다. 주말에 9천845명을 추가해 누적 관객 수는 30만2천547명이다.

평일에는 꾸준히 다양성 영화 1위를 유지하고 있는 홍상수 감독의 '지금은맞고그때는틀리다'는 주말에 3천393명을 모아 지난달 24일 개봉 이후에는 모두 6만8천897명을 동원했다.
  • ‘마션’ 2주째 1위…300만 명 돌파
    • 입력 2015-10-19 11:11:13
    연합뉴스
할리우드 SF 블록버스터 '마션'(감독 리들리 스콧)이 2주 연속 주말 박스오피스 정상을 지켰다.

19일 영화관 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마션'은 지난 16∼18일 1천40개 스크린에서 81만9천588명을 동원했다.

지난 8일 개봉 이후 누적 관객 수는 300만명을 넘어 311만1천명이 됐다.

주말 매출액은 68억2천만원으로 46.5% 점유율을 나타냈으며 누적 매출액은 254억7천만원이다.

'마션'은 화성에 홀로 남겨진 우주비행사 마크 와트니(맷 데이먼)가 생존 과정에서 보여주는 긍정의 힘, 화성탐사선 동료들과 지구인들이 와트니의 생존을 위해 합심하는 인간애 등 따뜻한 이야기로 인기를 얻고 있다.

개봉 4주차를 맞은 할리우드 영화 '인턴'은 주말에 31만7천223명(매출액 점유율 17.2%)이 봐 2위로 장기 흥행 중이다.

한국영화는 할리우드 영화에 밀려 '성난 변호사'가 3위(22만2천764명)에 오르는 데 그쳤다. '성난 변호사'의 누적 관객 수는 95만2천685명으로 아직 100만명에 이르지 못했다.

신작들은 기존 개봉작에 밀려 힘을 쓰지 못했다.

할리우드 시리즈물의 리부트(시리즈를 새로 시작하는 영화) '트랜스포터:리퓰드'는 4위(9만3천771명), M.나이트 샤말란의 '더 비지트'는 7위(3만687명), 성동일·김유정·손호준 주연 '비밀'은 8위(2만8천254명), '아델라인:멈춰진 시간'은 9위(1만9천18명)에 그쳤다.

권상우·성동일의 '탐정:더 비기닝'과 '사도'가 주말에도 각각 5, 6위를 유지하면서 각각 누적 관객 수 257만1천명, 617만5천명을 기록했다.

다양성 영화 중에서는 주말에 아이를 극장에 데려가는 가족 관객이 많아 애니메이션 '뮨:달의 요정'이 4주 연속 1위를 달렸다. 주말에 9천845명을 추가해 누적 관객 수는 30만2천547명이다.

평일에는 꾸준히 다양성 영화 1위를 유지하고 있는 홍상수 감독의 '지금은맞고그때는틀리다'는 주말에 3천393명을 모아 지난달 24일 개봉 이후에는 모두 6만8천897명을 동원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