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특수렌즈·카드 사용 사기도박단 검거
입력 2015.10.19 (13:51) 수정 2015.10.19 (16:21) 사회
경기 평택경찰서는 특수 렌즈를 이용해 사기도박을 벌인 혐의로 48살 장 모 씨 등 3명을 구속했습니다.

장 씨 등은 지난해 11월부터 최근까지 자신이 운영하는 평택 시내 성인용품점에서 48살 A 씨를 상대로 특수제작된 렌즈와 카드를 이용해 59차례 도박을 해 1억 3천여만 원을 가로챈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장 씨 등은 콘택트렌즈 형태의 특수 렌즈를 착용하면 뒤집힌 카드의 앞면도 들여다보이는 특수 잉크가 입혀진 카드를 이용해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경찰은 다른 피해자가 더 있는지를 조사 중입니다.
  • 특수렌즈·카드 사용 사기도박단 검거
    • 입력 2015-10-19 13:51:02
    • 수정2015-10-19 16:21:08
    사회
경기 평택경찰서는 특수 렌즈를 이용해 사기도박을 벌인 혐의로 48살 장 모 씨 등 3명을 구속했습니다.

장 씨 등은 지난해 11월부터 최근까지 자신이 운영하는 평택 시내 성인용품점에서 48살 A 씨를 상대로 특수제작된 렌즈와 카드를 이용해 59차례 도박을 해 1억 3천여만 원을 가로챈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장 씨 등은 콘택트렌즈 형태의 특수 렌즈를 착용하면 뒤집힌 카드의 앞면도 들여다보이는 특수 잉크가 입혀진 카드를 이용해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경찰은 다른 피해자가 더 있는지를 조사 중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