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장원준 호투’ 두산, 삼성에 역전승…2승 1패 우위
입력 2015.10.29 (23:03) 수정 2015.10.29 (23:15) 국내프로야구
프로야구 한국시리즈 3차전에서 두산이 삼성에 역전승을 거두고 시리즈 전적 2승 1패로 앞서갔습니다.

두산은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3차전에서 8회 투아웃까지 1실점 호투를 펼친 선발 장원준의 활약 속에 5대 1로 역전승을 거뒀습니다.

선취점을 내줬던 두산은 4회 박건우의 2타점 적시타로 역전한 뒤 5회 한점, 6회에는 삼성의 실책으로 2점을 추가해 완승을 거뒀습니다.

포스트시즌에서 3승째를 거둔 두산 장원준은 경기 MVP에 선정됐습니다.

두산은 1차전 패배 이후 2연승을 달리며 시리즈 전적 2승 1패를 만들었습니다.

30일 오후 6시 반, 잠실에서 열리는 4차전 선발 투수로 두산은 이현호, 삼성은 1차전 선발로 나섰던 피가로를 예고했습니다.
  • ‘장원준 호투’ 두산, 삼성에 역전승…2승 1패 우위
    • 입력 2015-10-29 23:03:31
    • 수정2015-10-29 23:15:53
    국내프로야구
프로야구 한국시리즈 3차전에서 두산이 삼성에 역전승을 거두고 시리즈 전적 2승 1패로 앞서갔습니다.

두산은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3차전에서 8회 투아웃까지 1실점 호투를 펼친 선발 장원준의 활약 속에 5대 1로 역전승을 거뒀습니다.

선취점을 내줬던 두산은 4회 박건우의 2타점 적시타로 역전한 뒤 5회 한점, 6회에는 삼성의 실책으로 2점을 추가해 완승을 거뒀습니다.

포스트시즌에서 3승째를 거둔 두산 장원준은 경기 MVP에 선정됐습니다.

두산은 1차전 패배 이후 2연승을 달리며 시리즈 전적 2승 1패를 만들었습니다.

30일 오후 6시 반, 잠실에서 열리는 4차전 선발 투수로 두산은 이현호, 삼성은 1차전 선발로 나섰던 피가로를 예고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