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영국 항공사들, 이집트 샤름엘셰이크서 귀국 여객기 운항
입력 2015.11.06 (03:47) 수정 2015.11.06 (19:00) 국제
영국 항공사들이 이집트 시나이반도 샤름 엘 셰이크 공항에서 발이 묶인 영국인 관광객들을 귀국시키는 여객기 운항을 시작할 계획이라고 발표했습니다.

이지제트, 모나크, 브리티시항공 등 3개 영국 항공사들은 오늘 하루 모두 16편의 여객기들이 샤름 엘 셰이크 공항에서 이륙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하지만 항공사들은 샤름 엘 셰이크로 향하는 여객기 운항은 계속 중단할 방침입니다.

앞서 영국 정부는 어제 시나이반도에서 추락한 러시아 여객기 사고 원인과 관련해 테러 가능성을 제기하면서 샤름 엘 셰이크 공항에 대한 영국 항공기 운항을 전면 중단했습니다.

현재 샤름 엘 셰이크에는 영국인 여행객 2만 명 가량이 머물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 영국 항공사들, 이집트 샤름엘셰이크서 귀국 여객기 운항
    • 입력 2015-11-06 03:47:24
    • 수정2015-11-06 19:00:26
    국제
영국 항공사들이 이집트 시나이반도 샤름 엘 셰이크 공항에서 발이 묶인 영국인 관광객들을 귀국시키는 여객기 운항을 시작할 계획이라고 발표했습니다.

이지제트, 모나크, 브리티시항공 등 3개 영국 항공사들은 오늘 하루 모두 16편의 여객기들이 샤름 엘 셰이크 공항에서 이륙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하지만 항공사들은 샤름 엘 셰이크로 향하는 여객기 운항은 계속 중단할 방침입니다.

앞서 영국 정부는 어제 시나이반도에서 추락한 러시아 여객기 사고 원인과 관련해 테러 가능성을 제기하면서 샤름 엘 셰이크 공항에 대한 영국 항공기 운항을 전면 중단했습니다.

현재 샤름 엘 셰이크에는 영국인 여행객 2만 명 가량이 머물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