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국제 유가 일제히 하락…미 달러화 강세 여파
입력 2015.11.07 (11:13) 수정 2015.11.07 (22:14) 경제
국제 유가가 미국 달러화 강세 등의 영향으로 일제히 하락했습니다.

한국석유공사는 현지시간으로 어제 거래된 두바이유 현물 가격이 전 날보다 54센트 내린 배럴당 43달러 16센트를 기록했다고 밝혔습니다.

또 뉴욕상업거래소의 서부텍사스산 원유와 런던 ICE선물시장의 북해산 브렌트유도 각각 배럴당 91센트와 56센트 내렸습니다.

국제 유가는 미국이 기준금리를 인상할 거란 전망이 제기되면서 달러화가 강세를 보일 것으로 예상돼 하락세를 보이고 있습니다.
  • 국제 유가 일제히 하락…미 달러화 강세 여파
    • 입력 2015-11-07 11:13:14
    • 수정2015-11-07 22:14:10
    경제
국제 유가가 미국 달러화 강세 등의 영향으로 일제히 하락했습니다.

한국석유공사는 현지시간으로 어제 거래된 두바이유 현물 가격이 전 날보다 54센트 내린 배럴당 43달러 16센트를 기록했다고 밝혔습니다.

또 뉴욕상업거래소의 서부텍사스산 원유와 런던 ICE선물시장의 북해산 브렌트유도 각각 배럴당 91센트와 56센트 내렸습니다.

국제 유가는 미국이 기준금리를 인상할 거란 전망이 제기되면서 달러화가 강세를 보일 것으로 예상돼 하락세를 보이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