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발리공항 통제 반복…대한항공·아시아나 또 지연 출발
입력 2015.11.08 (15:45) 수정 2015.11.08 (16:08) 경제
화산 활동으로 인도네시아 발리 공항에 대한 운행 통제가 반복되면서 국적 항공사의 발리행 여객기 출발이 또 미뤄졌습니다.

대한항공은 오늘 저녁 6시 출발 예정이었던 정기편의 출발을 내일(9일)오전 9시 반으로 연기했습니다.

아시아나 항공도 저녁 7시55분 정기편을 내일(9일)오전 10시로 늦췄습니다.

두 항공사는 여객기가 발리섬에 도착하는 시간대에 인근 섬의 화산 활동으로 화산재가 문제가 될 수 있다는 예보 때문에 이같은 결정을 내렸다고 밝혔습니다.
  • 발리공항 통제 반복…대한항공·아시아나 또 지연 출발
    • 입력 2015-11-08 15:45:25
    • 수정2015-11-08 16:08:07
    경제
화산 활동으로 인도네시아 발리 공항에 대한 운행 통제가 반복되면서 국적 항공사의 발리행 여객기 출발이 또 미뤄졌습니다.

대한항공은 오늘 저녁 6시 출발 예정이었던 정기편의 출발을 내일(9일)오전 9시 반으로 연기했습니다.

아시아나 항공도 저녁 7시55분 정기편을 내일(9일)오전 10시로 늦췄습니다.

두 항공사는 여객기가 발리섬에 도착하는 시간대에 인근 섬의 화산 활동으로 화산재가 문제가 될 수 있다는 예보 때문에 이같은 결정을 내렸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