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헬무트 슈미트 전 독일 총리 96세로 별세
입력 2015.11.11 (01:06) 국제
헬무트 슈미트 전 독일 총리가 96세를 일기로 별세했다고 주치의가 밝혔습니다.

1974년부터 82년까지 총리를 지낸 슈미트 전 총리는 빌리 브란트 전 총리의 동방정책을 계승하고 석유파동 경제위기를 극복하며 독일의 현대적 시스템을 정비한 지도자로 평가받아 왔습니다.

슈미트 전 총리는 지난 8월 수분 섭취 부족으로 인해 탈수 증상을 보인 뒤 사저가 있는 함부르크 북부의 한 병원에 입원해 치료를 받아왔습니다.
  • 헬무트 슈미트 전 독일 총리 96세로 별세
    • 입력 2015-11-11 01:06:36
    국제
헬무트 슈미트 전 독일 총리가 96세를 일기로 별세했다고 주치의가 밝혔습니다.

1974년부터 82년까지 총리를 지낸 슈미트 전 총리는 빌리 브란트 전 총리의 동방정책을 계승하고 석유파동 경제위기를 극복하며 독일의 현대적 시스템을 정비한 지도자로 평가받아 왔습니다.

슈미트 전 총리는 지난 8월 수분 섭취 부족으로 인해 탈수 증상을 보인 뒤 사저가 있는 함부르크 북부의 한 병원에 입원해 치료를 받아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