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집단 항의’ 첼시·웨스트햄, 수천만원 벌금 징계
입력 2015.11.11 (07:58) 해외축구
잉글랜드 프로축구 첼시와 웨스트햄이 선수들의 난폭행위로 벌금 징계를 받았습니다.

잉글랜드 축구협회는 경기 중 선수들의 난폭행위를 말리지 못한 책임으로 첼시와 웨스트햄 구단에 각각 우리 돈 약 8천 700만 원과 7천만 원의 벌금을 부과했습니다.

첼시와 웨스트햄 선수들은 지난달 24일 열린 리그 10라운드 맞대결에서 심판 판정에 불만을 품고 격렬하게 항의했습니다.

앞서, 첼시 모리뉴 감독은 한 경기 출전 정지와 약 7천만 원의 벌금 징계를 받았습니다.
  • ‘집단 항의’ 첼시·웨스트햄, 수천만원 벌금 징계
    • 입력 2015-11-11 07:58:42
    해외축구
잉글랜드 프로축구 첼시와 웨스트햄이 선수들의 난폭행위로 벌금 징계를 받았습니다.

잉글랜드 축구협회는 경기 중 선수들의 난폭행위를 말리지 못한 책임으로 첼시와 웨스트햄 구단에 각각 우리 돈 약 8천 700만 원과 7천만 원의 벌금을 부과했습니다.

첼시와 웨스트햄 선수들은 지난달 24일 열린 리그 10라운드 맞대결에서 심판 판정에 불만을 품고 격렬하게 항의했습니다.

앞서, 첼시 모리뉴 감독은 한 경기 출전 정지와 약 7천만 원의 벌금 징계를 받았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