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그때 그 뉴스] 찍을 땐 ‘찰칵’…휴대전화 몰카 막는다
입력 2015.11.11 (08:08) 수정 2015.11.11 (08:18) 그때 그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휴대전화로 촬영할 때 발생하는 알림음, 이제는 익숙한데요, 이런 제도가 도입된 건 12년 전입니다.

당시 휴대전화를 이용한 촬영이 많아지면서 몰카 문제가 불거졌습니다. 사생활 침해가 우려되자 정부는 휴대전화로 촬영할 때 큰 신호음 또는 빛이 나도록 제작할 것을 의무화했습니다. 그런데 지금은 어떤가요?

몰카 방지를 위해 최소한의 기술적 장치를 마련한다는 정부의 발표, <그때 그 뉴스>에서 확인하시죠.
  • [그때 그 뉴스] 찍을 땐 ‘찰칵’…휴대전화 몰카 막는다
    • 입력 2015-11-11 08:08:02
    • 수정2015-11-11 08:18:44
    그때 그뉴스
휴대전화로 촬영할 때 발생하는 알림음, 이제는 익숙한데요, 이런 제도가 도입된 건 12년 전입니다.

당시 휴대전화를 이용한 촬영이 많아지면서 몰카 문제가 불거졌습니다. 사생활 침해가 우려되자 정부는 휴대전화로 촬영할 때 큰 신호음 또는 빛이 나도록 제작할 것을 의무화했습니다. 그런데 지금은 어떤가요?

몰카 방지를 위해 최소한의 기술적 장치를 마련한다는 정부의 발표, <그때 그 뉴스>에서 확인하시죠.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