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폭스바겐 ‘조작’ 파문 어디까지…
폭스바겐·아우디 국내 집단 소송 1500명 돌파
입력 2015.11.11 (08:27) 경제
폭스바겐의 배출가스 조작 사태와 관련해 국내에서 소송을 제기한 소비자가 천500명을 넘어섰습니다.

법무법인 바른은 지난 6일 폭스바겐과 아우디를 구매한 고객 3백여명 등 모두 398명이 매매계약 취소 및 매매대금반환청구를 서울중앙지방법원에 제기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지금까지 누적 소송인단 규모는 천536명으로 늘었습니다.

바른측은 앞으로도 1주일에 1차례씩 400~500여명의 원고들이 추가로 소장을 접수하도록 진행할 예정이라고 설명했습니다.
  • 폭스바겐·아우디 국내 집단 소송 1500명 돌파
    • 입력 2015-11-11 08:27:39
    경제
폭스바겐의 배출가스 조작 사태와 관련해 국내에서 소송을 제기한 소비자가 천500명을 넘어섰습니다.

법무법인 바른은 지난 6일 폭스바겐과 아우디를 구매한 고객 3백여명 등 모두 398명이 매매계약 취소 및 매매대금반환청구를 서울중앙지방법원에 제기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지금까지 누적 소송인단 규모는 천536명으로 늘었습니다.

바른측은 앞으로도 1주일에 1차례씩 400~500여명의 원고들이 추가로 소장을 접수하도록 진행할 예정이라고 설명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