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란 최고지도자 새 홈페이지 개설…첫 화면에 “미국에 죽음을”
입력 2015.11.11 (22:00) 국제
아야톨라 알리 하메네이 이란 최고지도자가 13개 국어로 된 홈페이지를 이달 초 개설했습니다.

현재 시험 운영 중인 새 홈페이지는 기존 홈페이지와 같은 주소(khamenei.ir)를 사용합니다.

기존 홈페이지가 영어와 페르시아어, 아랍어 등 3개 국어만 제공한 것과는 달리, 새 홈페이지에서는 영어를 비롯해 프랑스어, 스페인어, 러시아어, 일본어 등 13개 국어를 선택할 수 있습니다.

홈페이지에 접속하면 "'미국에 죽음을'이라는 구호는 미국의 정책과 오만함을 끝장내자는 뜻"이라는 글과 함께 하메네이 최고지도자를 지지하는 젊은이들이 담긴 대형 사진이 나와 눈길을 끌고 있습니다.
  • 이란 최고지도자 새 홈페이지 개설…첫 화면에 “미국에 죽음을”
    • 입력 2015-11-11 22:00:24
    국제
아야톨라 알리 하메네이 이란 최고지도자가 13개 국어로 된 홈페이지를 이달 초 개설했습니다.

현재 시험 운영 중인 새 홈페이지는 기존 홈페이지와 같은 주소(khamenei.ir)를 사용합니다.

기존 홈페이지가 영어와 페르시아어, 아랍어 등 3개 국어만 제공한 것과는 달리, 새 홈페이지에서는 영어를 비롯해 프랑스어, 스페인어, 러시아어, 일본어 등 13개 국어를 선택할 수 있습니다.

홈페이지에 접속하면 "'미국에 죽음을'이라는 구호는 미국의 정책과 오만함을 끝장내자는 뜻"이라는 글과 함께 하메네이 최고지도자를 지지하는 젊은이들이 담긴 대형 사진이 나와 눈길을 끌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