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찰 “세 모자 사건은 거짓말”…어머니와 무속인 구속
입력 2015.11.12 (10:53) 사회
남편과 시아버지 등에게 성폭행을 당했다며 고소를 남발한 이른바 '세 모자' 사건의 어머니 44살 이 모 씨와 무속인 56살 김 모 씨가 구속됐습니다.

경기지방경찰청 성폭력특별수사대는 '세 모자' 사건의 어머니 이 씨를 무고와 아동학대 등의 혐의로 구속하고, 이 씨를 배후 조종한 혐의로 무속인 김 씨를 구속했습니다.

이 씨는 지난해 9월부터 올해 7월까지 남편과 시아버지 등 44명한테 성폭행을 당했다며 30여 차례에 걸쳐 여러 곳에 허위로 고소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이 씨는 또 10대 아들 2명에게 성범죄 관련 내용을 외우도록 해 허위 진술하게 하는 등 정서적 학대를 한 혐의도 받고 있습니다.

무속인 김 씨는 이 씨 등 세 모자를 배후에서 조종해 허위 고소하게 한 혐의로 구속됐습니다.

이 씨는 지난 6월 유튜브에 남편의 강요로 20년 결혼생활 동안 천 명에 이르는 남자를 상대했고, 아들들도 300명 넘는 남자들에게 성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하는 동영상을 올려 논란이 됐습니다.

하지만 경찰은 이 씨 등 세 모자가 범행 시기와 장소를 특정하지 못하고 진술도 명확하게 하지 않는 등 주장에 신빙성이 떨어진다고 판단해 지난 7월 이 씨를 무고 등 혐의로 입건해 조사를 해왔습니다.
  • 경찰 “세 모자 사건은 거짓말”…어머니와 무속인 구속
    • 입력 2015-11-12 10:53:47
    사회
남편과 시아버지 등에게 성폭행을 당했다며 고소를 남발한 이른바 '세 모자' 사건의 어머니 44살 이 모 씨와 무속인 56살 김 모 씨가 구속됐습니다.

경기지방경찰청 성폭력특별수사대는 '세 모자' 사건의 어머니 이 씨를 무고와 아동학대 등의 혐의로 구속하고, 이 씨를 배후 조종한 혐의로 무속인 김 씨를 구속했습니다.

이 씨는 지난해 9월부터 올해 7월까지 남편과 시아버지 등 44명한테 성폭행을 당했다며 30여 차례에 걸쳐 여러 곳에 허위로 고소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이 씨는 또 10대 아들 2명에게 성범죄 관련 내용을 외우도록 해 허위 진술하게 하는 등 정서적 학대를 한 혐의도 받고 있습니다.

무속인 김 씨는 이 씨 등 세 모자를 배후에서 조종해 허위 고소하게 한 혐의로 구속됐습니다.

이 씨는 지난 6월 유튜브에 남편의 강요로 20년 결혼생활 동안 천 명에 이르는 남자를 상대했고, 아들들도 300명 넘는 남자들에게 성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하는 동영상을 올려 논란이 됐습니다.

하지만 경찰은 이 씨 등 세 모자가 범행 시기와 장소를 특정하지 못하고 진술도 명확하게 하지 않는 등 주장에 신빙성이 떨어진다고 판단해 지난 7월 이 씨를 무고 등 혐의로 입건해 조사를 해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