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그때 그 뉴스] 이치로보다 ‘욘사마’…日 한류 열풍
입력 2015.11.17 (08:04) 그때 그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2002년 방영된 KBS 드라마 <겨울연가>는 일본으로 건너가 한류 열풍의 시작을 알렸죠.

2003년에 일본에서 방영되기 시작하면서 주인공 배용준 씨는 '욘사마'로 불리며 일본 여성들의 마음을 흔들었는데요,

그 인기는 시간이 흘러도 쉽게 가라앉지 않았습니다.

11년 전 오늘(2004년) 일본 아사히 신문에서 선정하는 '올해의 유행어'에 '욘사마'가 뽑혔습니다.

당시 욘사마의 인기는 2004년 미국 프로야구에서 최다 안타 기록을 갱신한 이치로를 물리칠 정도였습니다.

이제는 한 여성의 남편이 된 욘사마의 전성기, <그때 그 뉴스>에서 확인하시죠.
  • [그때 그 뉴스] 이치로보다 ‘욘사마’…日 한류 열풍
    • 입력 2015-11-17 08:04:24
    그때 그뉴스
2002년 방영된 KBS 드라마 <겨울연가>는 일본으로 건너가 한류 열풍의 시작을 알렸죠.

2003년에 일본에서 방영되기 시작하면서 주인공 배용준 씨는 '욘사마'로 불리며 일본 여성들의 마음을 흔들었는데요,

그 인기는 시간이 흘러도 쉽게 가라앉지 않았습니다.

11년 전 오늘(2004년) 일본 아사히 신문에서 선정하는 '올해의 유행어'에 '욘사마'가 뽑혔습니다.

당시 욘사마의 인기는 2004년 미국 프로야구에서 최다 안타 기록을 갱신한 이치로를 물리칠 정도였습니다.

이제는 한 여성의 남편이 된 욘사마의 전성기, <그때 그 뉴스>에서 확인하시죠.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