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與 김무성, 오세훈 만나 ‘험지 출마’ 논의
입력 2015.12.23 (17:04) 수정 2015.12.23 (17:30) 뉴스 5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새누리당 김무성 대표가 어제 안대희 전 대법관에 이어 오늘 오전에는 오세훈 전 시장을 만나 내년 총선 출마 문제를 논의했습니다.

김 대표는 한 시간 가량 계속된 만남에서 당의 선거에 도움이 되는 방향으로 협조해달라고 얘기했다며, 오세훈 전 시장이 당의 방침에 따르겠다고 했다고 전했습니다.

김 대표는 출마 지역에 대해 정세균이라는 거물이 버티고 있는 종로 지역을 포함해 계속 논의해서 결정하겠다고 밝혔습니다.
  • 與 김무성, 오세훈 만나 ‘험지 출마’ 논의
    • 입력 2015-12-23 17:05:32
    • 수정2015-12-23 17:30:28
    뉴스 5
새누리당 김무성 대표가 어제 안대희 전 대법관에 이어 오늘 오전에는 오세훈 전 시장을 만나 내년 총선 출마 문제를 논의했습니다.

김 대표는 한 시간 가량 계속된 만남에서 당의 선거에 도움이 되는 방향으로 협조해달라고 얘기했다며, 오세훈 전 시장이 당의 방침에 따르겠다고 했다고 전했습니다.

김 대표는 출마 지역에 대해 정세균이라는 거물이 버티고 있는 종로 지역을 포함해 계속 논의해서 결정하겠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