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대수 전 청주시장 뇌물수수 혐의 무죄 확정
입력 2015.12.23 (20:10) 사회
대법원 3부는 뇌물수수 혐의로 기소된 한대수 전 청주시장에게 무죄를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습니다.

재판부는 사실상 유일한 증거인 뇌물 공여자의 진술에 신빙성이 없다며 무죄로 판단한 원심은 정당하다고 밝혔습니다.

한 전 시장은 한국전력공사 상임감사위원으로 일하던 2011년 같은 회사 감사실장 김 모 씨로부터 업무 평가와 승진에 편의를 봐달라는 청탁과 함께 두 차례 3천만 원을 받은 혐의로 기소됐습니다.

앞서 1·2심은 김씨 진술에 신빙성이 없다며 모두 무죄를 선고했습니다.
  • 한대수 전 청주시장 뇌물수수 혐의 무죄 확정
    • 입력 2015-12-23 20:10:37
    사회
대법원 3부는 뇌물수수 혐의로 기소된 한대수 전 청주시장에게 무죄를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습니다.

재판부는 사실상 유일한 증거인 뇌물 공여자의 진술에 신빙성이 없다며 무죄로 판단한 원심은 정당하다고 밝혔습니다.

한 전 시장은 한국전력공사 상임감사위원으로 일하던 2011년 같은 회사 감사실장 김 모 씨로부터 업무 평가와 승진에 편의를 봐달라는 청탁과 함께 두 차례 3천만 원을 받은 혐의로 기소됐습니다.

앞서 1·2심은 김씨 진술에 신빙성이 없다며 모두 무죄를 선고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