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기 포천 군부대서 병사 1명 ‘유행성 출혈열’ 감염
입력 2015.12.23 (21:10) 사회
경기도 포천의 한 육군 부대에서 병사 1명이 유행성 출혈열에 감염돼 병원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군 당국은 지난 19일 21살 김모 상병이 고열 증세로 의무실에 입원한 뒤 유행성 출혈열 확진을 받아 현재 민간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당국은 정확한 감염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 경기 포천 군부대서 병사 1명 ‘유행성 출혈열’ 감염
    • 입력 2015-12-23 21:10:55
    사회
경기도 포천의 한 육군 부대에서 병사 1명이 유행성 출혈열에 감염돼 병원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군 당국은 지난 19일 21살 김모 상병이 고열 증세로 의무실에 입원한 뒤 유행성 출혈열 확진을 받아 현재 민간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당국은 정확한 감염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