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도주하던 20대 만취운전자, 타이어 찢어져 검거
입력 2016.01.01 (10:02) 사회
경기 수원중부경찰서는 음주운전을 하다 경찰에 적발되자 순찰차를 피해 도주한 혐의 등으로 22살 길 모씨를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길 씨는 지난 28일 오전 1시쯤 경기도 수원시 장안구의 한 교차로에서 음주운전을 하다가 순찰차가 쫓아오자, 2km 정도 달아나면서 가로등과 다른 차량을 들이받은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계속 달아나던 A씨는 결국 타이어가 찢어지면서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A씨의 혈중알콜 농도는 면허취소 수준인 0.110%로 나타났습니다.
  • 도주하던 20대 만취운전자, 타이어 찢어져 검거
    • 입력 2016-01-01 10:02:36
    사회
경기 수원중부경찰서는 음주운전을 하다 경찰에 적발되자 순찰차를 피해 도주한 혐의 등으로 22살 길 모씨를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길 씨는 지난 28일 오전 1시쯤 경기도 수원시 장안구의 한 교차로에서 음주운전을 하다가 순찰차가 쫓아오자, 2km 정도 달아나면서 가로등과 다른 차량을 들이받은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계속 달아나던 A씨는 결국 타이어가 찢어지면서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A씨의 혈중알콜 농도는 면허취소 수준인 0.110%로 나타났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