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문재인, 이희호 여사 예방 “당이 단합할 수 있게 도와달라”
입력 2016.01.01 (14:40) 정치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故 김대중 전 대통령의 부인인 이희호 여사에게 당이 단합할 수 있도록 도와달라고 요청했습니다.

문 대표는 오늘 당 지도부와 함께 서울 동교동 이희호 여사의 자택에 새해 인사를 위해 방문한 자리에서 이같이 말했습니다.

문 대표는 총선에서 이겨야만 국민에게 희망을 드릴 수 있다면서 그러려면 당이 단합하고 통합해야 하는데 많이 도와달라고 이 여사에게 말했습니다.

이 여사는 이에 대해 구체적인 언급 대신 '예'라고 간단하게 답했습니다.

문 대표는 이 여사에게 세배를 한 뒤 건강을 당부하며 나라와 국민들이 어려움이 많은데 희망이 되어달라고 덕담을 건넸습니다.

문 대표의 오늘 예방은 광주 지역 의원들이 탈당하고 동교동계 원로들이 탈당을 예고하는 상황에서 이뤄졌습니다.
  • 문재인, 이희호 여사 예방 “당이 단합할 수 있게 도와달라”
    • 입력 2016-01-01 14:40:16
    정치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故 김대중 전 대통령의 부인인 이희호 여사에게 당이 단합할 수 있도록 도와달라고 요청했습니다.

문 대표는 오늘 당 지도부와 함께 서울 동교동 이희호 여사의 자택에 새해 인사를 위해 방문한 자리에서 이같이 말했습니다.

문 대표는 총선에서 이겨야만 국민에게 희망을 드릴 수 있다면서 그러려면 당이 단합하고 통합해야 하는데 많이 도와달라고 이 여사에게 말했습니다.

이 여사는 이에 대해 구체적인 언급 대신 '예'라고 간단하게 답했습니다.

문 대표는 이 여사에게 세배를 한 뒤 건강을 당부하며 나라와 국민들이 어려움이 많은데 희망이 되어달라고 덕담을 건넸습니다.

문 대표의 오늘 예방은 광주 지역 의원들이 탈당하고 동교동계 원로들이 탈당을 예고하는 상황에서 이뤄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