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FC서울, 조찬호·신진호 영입…‘공격력 UP!’
입력 2016.01.04 (11:19) 연합뉴스
프로축구 K리그 FC서울은 3일 측면 공격수 조찬호(30)와 미드필더 신진호(28)를 영입한다고 밝혔다.

지난 시즌 수원 삼성에서 뛴 조찬호는 2009년 프로에 데뷔해 통산 129경기에서 25골 18도움을 기록했다.

포항 스틸러스 소속이었던 신진호는 미드필더 전 포지션을 소화할 수 있는 멀티 플레이어다.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에서 보여준 공격적인 재능을 발판 삼아 2013년 여름 카타르SC(카타르)로 임대된 뒤 2년간 중동리그에서 활약하기도 했다.

서울은 조찬호가 측면 공격수로서 빠른 스피드와 골 결정력을 겸비했기 때문에 데얀·박주영·아드리아노 등으로 이어지는 공격진을 더욱 업그레이드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신진호에 대해선 공수 연결의 핵심 역할을 해줄 것으로 기대했다.

서울은 4일 두 선수에 대한 메디컬 테스트를 실시한 뒤 계약을 체결할 계획이다. 조찬호의 계약기간은 3년, 신진호의 계약기간은 1년이다.
  • FC서울, 조찬호·신진호 영입…‘공격력 UP!’
    • 입력 2016-01-04 11:19:56
    연합뉴스
프로축구 K리그 FC서울은 3일 측면 공격수 조찬호(30)와 미드필더 신진호(28)를 영입한다고 밝혔다.

지난 시즌 수원 삼성에서 뛴 조찬호는 2009년 프로에 데뷔해 통산 129경기에서 25골 18도움을 기록했다.

포항 스틸러스 소속이었던 신진호는 미드필더 전 포지션을 소화할 수 있는 멀티 플레이어다.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에서 보여준 공격적인 재능을 발판 삼아 2013년 여름 카타르SC(카타르)로 임대된 뒤 2년간 중동리그에서 활약하기도 했다.

서울은 조찬호가 측면 공격수로서 빠른 스피드와 골 결정력을 겸비했기 때문에 데얀·박주영·아드리아노 등으로 이어지는 공격진을 더욱 업그레이드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신진호에 대해선 공수 연결의 핵심 역할을 해줄 것으로 기대했다.

서울은 4일 두 선수에 대한 메디컬 테스트를 실시한 뒤 계약을 체결할 계획이다. 조찬호의 계약기간은 3년, 신진호의 계약기간은 1년이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