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새해 첫 거래일 중국 증시 폭락에 거래 중단
입력 2016.01.04 (15:35) 수정 2016.01.04 (15:48) 국제
중국발 경기둔화의 그림자가 짙어지면서 아시아 금융시장이 새해 첫 거래일부터 폭락했습니다.

중국 증시는 본토 대형주 중심으로 구성된 CSI 300지수가 장중 7% 급락하면서 오후 2시34분부터 거래가 전면 중단됐습니다.

중국 상하이종합지수는 장중 세 차례에 걸쳐 4% 급락세를 보이다가 6.85% 폭락한 3,296.66으로 거래를 중단했습니다.


선전성분지수도 8.19% 폭락한 2,119.90에 거래를 중단했습니다.

중국 정부는 올해 1월1일부터 장중 5% 이상 급락하면 15분간 주식 거래를 정지하고 7% 이상 급락하면 종일 거래를 중단하는 서킷 브레이커를 처음 도입했습니다.


일본 닛케이평균주가도 3.06% 하락한 18,450.98에 마감했습니다.

중국 위안화 환율은 약 4년 반 만에 최고치를 기록했습니다.

인민은행이 고시한 기준환율은 달러당 6.5032 위안으로 전장보다 0.15% 절하됐습니다.

아시아 증시와 외환시장이 요동친 것은 중국의 12월 차이신 제조업 구매자관리지수 PMI가 예상치를 밑도는 48.2로 나타났기 때문입니다.

중국의 경기 상황을 반영하는 차이신 제조업 PMI는 10개월 연속으로 기준점인 50을 넘지 못했습니다.
  • 새해 첫 거래일 중국 증시 폭락에 거래 중단
    • 입력 2016-01-04 15:35:07
    • 수정2016-01-04 15:48:56
    국제
중국발 경기둔화의 그림자가 짙어지면서 아시아 금융시장이 새해 첫 거래일부터 폭락했습니다.

중국 증시는 본토 대형주 중심으로 구성된 CSI 300지수가 장중 7% 급락하면서 오후 2시34분부터 거래가 전면 중단됐습니다.

중국 상하이종합지수는 장중 세 차례에 걸쳐 4% 급락세를 보이다가 6.85% 폭락한 3,296.66으로 거래를 중단했습니다.


선전성분지수도 8.19% 폭락한 2,119.90에 거래를 중단했습니다.

중국 정부는 올해 1월1일부터 장중 5% 이상 급락하면 15분간 주식 거래를 정지하고 7% 이상 급락하면 종일 거래를 중단하는 서킷 브레이커를 처음 도입했습니다.


일본 닛케이평균주가도 3.06% 하락한 18,450.98에 마감했습니다.

중국 위안화 환율은 약 4년 반 만에 최고치를 기록했습니다.

인민은행이 고시한 기준환율은 달러당 6.5032 위안으로 전장보다 0.15% 절하됐습니다.

아시아 증시와 외환시장이 요동친 것은 중국의 12월 차이신 제조업 구매자관리지수 PMI가 예상치를 밑도는 48.2로 나타났기 때문입니다.

중국의 경기 상황을 반영하는 차이신 제조업 PMI는 10개월 연속으로 기준점인 50을 넘지 못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