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루시아, 1집·첫 미니앨범 한정판 ‘LP로 재발매’
입력 2016.01.04 (17:08) 수정 2016.01.04 (17:11) 연합뉴스
싱어송라이터 루시아(본명 심규선)가 대중적인 사랑을 받은 앨범 2장을 LP로 재발매한다.

소속사 파스텔뮤직은 루시아의 2011년 첫 정규 앨범 '자기만의 방'과 2012년 첫 미니앨범 '데칼코마니'를 한정판 LP로 제작해 발매한다고 4일 밝혔다.

각 500장씩 제작될 이번 LP는 고유 번호는 물론 루시아의 친필 사인을 넣어 소장 가치를 높였다.

소속사는 "루시아의 음악이 LP의 아날로그 감성을 통해 깊은 여운을 남기는 음악으로 재탄생했다"고 소개했다.

루시아는 에피톤프로젝트와 공동 작업을 한 정규 1집 '자기만의 방'을 통해 싱어송라이터로서의 가능성을 인정받았다. 이후 미니앨범 '데칼코마니'에서 처음으로 전곡 작사·작곡을 하며 자신만의 음악 화법을 들려줬다.

LP는 오는 15~17일 마포구 서교동 롯데카드 아트센터 아트홀에서 열리는 루시아의 단독 콘서트 '라이트 & 셰이드'(Light & Shade)에서 먼저 판매되며 19일 오프라인에서 발매된다.
  • 루시아, 1집·첫 미니앨범 한정판 ‘LP로 재발매’
    • 입력 2016-01-04 17:08:04
    • 수정2016-01-04 17:11:05
    연합뉴스
싱어송라이터 루시아(본명 심규선)가 대중적인 사랑을 받은 앨범 2장을 LP로 재발매한다.

소속사 파스텔뮤직은 루시아의 2011년 첫 정규 앨범 '자기만의 방'과 2012년 첫 미니앨범 '데칼코마니'를 한정판 LP로 제작해 발매한다고 4일 밝혔다.

각 500장씩 제작될 이번 LP는 고유 번호는 물론 루시아의 친필 사인을 넣어 소장 가치를 높였다.

소속사는 "루시아의 음악이 LP의 아날로그 감성을 통해 깊은 여운을 남기는 음악으로 재탄생했다"고 소개했다.

루시아는 에피톤프로젝트와 공동 작업을 한 정규 1집 '자기만의 방'을 통해 싱어송라이터로서의 가능성을 인정받았다. 이후 미니앨범 '데칼코마니'에서 처음으로 전곡 작사·작곡을 하며 자신만의 음악 화법을 들려줬다.

LP는 오는 15~17일 마포구 서교동 롯데카드 아트센터 아트홀에서 열리는 루시아의 단독 콘서트 '라이트 & 셰이드'(Light & Shade)에서 먼저 판매되며 19일 오프라인에서 발매된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