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정의화 “여야 대표에 246석안 또는 253석안 중 택일 요구”
입력 2016.01.04 (18:41) 정치
정의화 국회의장은 오늘 서울 여의도에서 여야 대표와 오찬 회동을 하고 선거구 획정 지연 사태에 대해 논의했습니다.

정 의장은 이 자리에서 새누리당 김무성 대표와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대표에게 내일까지 지역구 246석 안과 과거 여야가 잠정 합의한 253석 안 가운데 하나를 선택해 합의해 달라고 요구했습니다.

이에 따라 여야 대표는 정 의장의 요구를 놓고 지도부와 논의에 들어갔습니다.

정 의장은 이에 앞서 김대년 국회의원선거구획정위원장으로부터 획정위 상황을 보고 받았습니다.

한편 선거구획정위원회는 오늘 전체회의를 열고 선거구 획정안을 논의하려고 했지만 출석 가능한 획정위원이 과반에 미달해 회의 개최가 연기됐습니다.
  • 정의화 “여야 대표에 246석안 또는 253석안 중 택일 요구”
    • 입력 2016-01-04 18:41:15
    정치
정의화 국회의장은 오늘 서울 여의도에서 여야 대표와 오찬 회동을 하고 선거구 획정 지연 사태에 대해 논의했습니다.

정 의장은 이 자리에서 새누리당 김무성 대표와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대표에게 내일까지 지역구 246석 안과 과거 여야가 잠정 합의한 253석 안 가운데 하나를 선택해 합의해 달라고 요구했습니다.

이에 따라 여야 대표는 정 의장의 요구를 놓고 지도부와 논의에 들어갔습니다.

정 의장은 이에 앞서 김대년 국회의원선거구획정위원장으로부터 획정위 상황을 보고 받았습니다.

한편 선거구획정위원회는 오늘 전체회의를 열고 선거구 획정안을 논의하려고 했지만 출석 가능한 획정위원이 과반에 미달해 회의 개최가 연기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