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작년 코스닥 IPO 공모, 2조1천억원…‘15년만에 최대’
입력 2016.01.11 (00:35) 수정 2016.01.11 (07:37) 경제
지난해 코스닥 시장에 상장한 기업들의 기업공개, IPO 공모액이 2조 원을 넘어 15년 만에 최대치를 기록했습니다.

한국거래소는 지난해 코스닥 시장에서 IPO를 통한 자금 조달 규모가 2조 천백억 원으로 1년 전보다 79.6% 증가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는 벤처 붐이 한창이던 지난 2000년 IPO 공모액이 2조 5천5백억 원을 기록한 이후 15년 만의 최대 규모입니다.
  • 작년 코스닥 IPO 공모, 2조1천억원…‘15년만에 최대’
    • 입력 2016-01-11 00:35:58
    • 수정2016-01-11 07:37:07
    경제
지난해 코스닥 시장에 상장한 기업들의 기업공개, IPO 공모액이 2조 원을 넘어 15년 만에 최대치를 기록했습니다.

한국거래소는 지난해 코스닥 시장에서 IPO를 통한 자금 조달 규모가 2조 천백억 원으로 1년 전보다 79.6% 증가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는 벤처 붐이 한창이던 지난 2000년 IPO 공모액이 2조 5천5백억 원을 기록한 이후 15년 만의 최대 규모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