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세상의 창] 해저에 세운 농장…‘수중 온실’ 공개
입력 2016.01.11 (06:50) 수정 2016.01.11 (08:33)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무분별한 도시화와 심각한 기후변화 등으로 농작물을 재배할 토지나 여건이 점점 부족해지는 가운데, 이를 대신할 수 있는 이색 온실이 이탈리아 해안에 등장해 관심을 끌고 있습니다.

<리포트>

푸른 바닷속에 우뚝 서 있는 정체불명의 구조물!

바다 아래 가라앉은 열기구처럼 보이지만 사실은 세계 최초의 수중 온실인 '니모스 가든(Nemo's Garden)'입니다.

심각한 기후변화와 도시화로 농작물을 키울 토지가 점점 사라져 가는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지난해부터 이탈리아 리구리아 주 수심 8미터 해저에 시험 설치됐는데요.

해저 온실 내부에선 공기에 노출된 해수가 지속적으로 증발해 농작물에 필요한 물이 자동으로 공급될 뿐만 아니라, 일정한 기후와 온도가 유지돼 자연스럽게 안정된 재배환경을 갖출 수 있다고 합니다.

지금은 시작 단계지만 미래에는 이렇게 바다에서 키운 농작물을 시장에서 손쉽게 구할 수 있을 것 같네요.
  • [세상의 창] 해저에 세운 농장…‘수중 온실’ 공개
    • 입력 2016-01-11 06:50:40
    • 수정2016-01-11 08:33:30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무분별한 도시화와 심각한 기후변화 등으로 농작물을 재배할 토지나 여건이 점점 부족해지는 가운데, 이를 대신할 수 있는 이색 온실이 이탈리아 해안에 등장해 관심을 끌고 있습니다.

<리포트>

푸른 바닷속에 우뚝 서 있는 정체불명의 구조물!

바다 아래 가라앉은 열기구처럼 보이지만 사실은 세계 최초의 수중 온실인 '니모스 가든(Nemo's Garden)'입니다.

심각한 기후변화와 도시화로 농작물을 키울 토지가 점점 사라져 가는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지난해부터 이탈리아 리구리아 주 수심 8미터 해저에 시험 설치됐는데요.

해저 온실 내부에선 공기에 노출된 해수가 지속적으로 증발해 농작물에 필요한 물이 자동으로 공급될 뿐만 아니라, 일정한 기후와 온도가 유지돼 자연스럽게 안정된 재배환경을 갖출 수 있다고 합니다.

지금은 시작 단계지만 미래에는 이렇게 바다에서 키운 농작물을 시장에서 손쉽게 구할 수 있을 것 같네요.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