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금 세계는] “테러 희생자 기억할 것”…파리 추모 행사
입력 2016.01.11 (07:32) 수정 2016.01.11 (08:33)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프랑스 파리 레퓌블리크 광장에 지난해 1월과 11월에 발생한 테러의 희생자들을 기억하겠다는 '추모 명판'이 설치됐습니다.

이 자리에서는 특히 샤를리 에브도의 풍자 대상이 됐던 프랑스 '국민가수' 조니 할리데이가 테러 직후인 1월 11일에 진행된 시민 연대 행진을 생각하면서 만든 곡, '1월의 일요일'을 불러 추모객들을 숙연하게 했습니다.
  • [지금 세계는] “테러 희생자 기억할 것”…파리 추모 행사
    • 입력 2016-01-11 07:33:59
    • 수정2016-01-11 08:33:29
    뉴스광장
프랑스 파리 레퓌블리크 광장에 지난해 1월과 11월에 발생한 테러의 희생자들을 기억하겠다는 '추모 명판'이 설치됐습니다.

이 자리에서는 특히 샤를리 에브도의 풍자 대상이 됐던 프랑스 '국민가수' 조니 할리데이가 테러 직후인 1월 11일에 진행된 시민 연대 행진을 생각하면서 만든 곡, '1월의 일요일'을 불러 추모객들을 숙연하게 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