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무인 산업 시장 급팽창…IT 업계 지도 전쟁 치열
입력 2016.01.11 (07:41) 수정 2016.01.11 (08:34)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요즘 급성장하는 무인 산업 시장에서 특히 주목 받고 있는 게 자율 주행차인데요,

자율 주행차의 핵심이 바로 실시간 길 안내 지도입니다.

국내외 IT 업체는 물론 대기업까지 뛰어들어 치열한 시장 선점 경쟁을 벌이고 있습니다.

김주한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도로를 달리면서 바뀐 지도 정보를 수집합니다.

교차로 회전 반경과 이면도로 폭 등을 측정해 길 안내 지도의 정밀도를 높입니다.

<인터뷰> 이교택(SK플래닛 매니저) : "이륜차나 화물차의 길 안내에 최적화된 길 안내 지도를 만들기 위해 고도화 작업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국내 길 안내 지도 시장은 업계 1위인 '티맵'을 '김기사' 등이 추격하고 있는 상황.

여기에 최근 네이버가 현대차와 손잡고 도전장을 내밀었습니다.

대기업까지 앞다퉈 경쟁에 나선 건 지도가 미래 먹거리인 자율주행차의 핵심 요소이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국내 업체들의 지도 수준은 오차가 최대 10미터에 이르는 등 아직 갈 길이 멉니다.

<인터뷰> 선우명호(한양대 미래자동차공학과 교수) : "주행 중에는 30-40cm의 에러도 괜찮지만, 자동 주차를 하기 위해선 에러 범위가 25cm 이내로 들어와야 합니다."

유럽 시장을 석권한 세계 1위 내비게이션 '히어'는 도로 기울기와 굽은 정도,차선 폭까지 인식할 수 있습니다.

핀란드 노키아 소유였지만, 최근 가능성을 알아본 BMW 등 독일 자동차 3사가 공동 인수했습니다.

구글 등 거대 기업들도 곧 초정밀 지도를 출시합니다.

글로벌 경쟁이 치열해지는 만큼 국내 지도 시장을 지키기 위한 우리 업체들의 기술력 확보가 시급합니다.

KBS 뉴스 김주한입니다.
  • 무인 산업 시장 급팽창…IT 업계 지도 전쟁 치열
    • 입력 2016-01-11 07:44:21
    • 수정2016-01-11 08:34:08
    뉴스광장
<앵커 멘트>

요즘 급성장하는 무인 산업 시장에서 특히 주목 받고 있는 게 자율 주행차인데요,

자율 주행차의 핵심이 바로 실시간 길 안내 지도입니다.

국내외 IT 업체는 물론 대기업까지 뛰어들어 치열한 시장 선점 경쟁을 벌이고 있습니다.

김주한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도로를 달리면서 바뀐 지도 정보를 수집합니다.

교차로 회전 반경과 이면도로 폭 등을 측정해 길 안내 지도의 정밀도를 높입니다.

<인터뷰> 이교택(SK플래닛 매니저) : "이륜차나 화물차의 길 안내에 최적화된 길 안내 지도를 만들기 위해 고도화 작업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국내 길 안내 지도 시장은 업계 1위인 '티맵'을 '김기사' 등이 추격하고 있는 상황.

여기에 최근 네이버가 현대차와 손잡고 도전장을 내밀었습니다.

대기업까지 앞다퉈 경쟁에 나선 건 지도가 미래 먹거리인 자율주행차의 핵심 요소이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국내 업체들의 지도 수준은 오차가 최대 10미터에 이르는 등 아직 갈 길이 멉니다.

<인터뷰> 선우명호(한양대 미래자동차공학과 교수) : "주행 중에는 30-40cm의 에러도 괜찮지만, 자동 주차를 하기 위해선 에러 범위가 25cm 이내로 들어와야 합니다."

유럽 시장을 석권한 세계 1위 내비게이션 '히어'는 도로 기울기와 굽은 정도,차선 폭까지 인식할 수 있습니다.

핀란드 노키아 소유였지만, 최근 가능성을 알아본 BMW 등 독일 자동차 3사가 공동 인수했습니다.

구글 등 거대 기업들도 곧 초정밀 지도를 출시합니다.

글로벌 경쟁이 치열해지는 만큼 국내 지도 시장을 지키기 위한 우리 업체들의 기술력 확보가 시급합니다.

KBS 뉴스 김주한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