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유일호 “소득세 면세받는 사람 줄여야”
입력 2016.01.11 (16:01) 수정 2016.01.11 (16:14) 오늘의 경제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유일호 경제부총리 후보자가 근로소득세 면세자를 줄일 필요가 있다고 말했습니다.

유 후보자는 오늘 국회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서 소득세 면세자를 줄여야 한다는 지적에 대해 동의한다고 답했습니다.

유 후보자는 저소득층 면세자를 줄이면 누진세 체계 때문에 고소득층도 영향을 받아 세금을 더 많이 내게 된다고 설명했습니다.

근로소득세 면세자 비율은 2013년 32%에서 점점 늘어 지난해엔 48%까지 확대됐습니다.
  • 유일호 “소득세 면세받는 사람 줄여야”
    • 입력 2016-01-11 16:02:03
    • 수정2016-01-11 16:14:23
    오늘의 경제
유일호 경제부총리 후보자가 근로소득세 면세자를 줄일 필요가 있다고 말했습니다.

유 후보자는 오늘 국회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서 소득세 면세자를 줄여야 한다는 지적에 대해 동의한다고 답했습니다.

유 후보자는 저소득층 면세자를 줄이면 누진세 체계 때문에 고소득층도 영향을 받아 세금을 더 많이 내게 된다고 설명했습니다.

근로소득세 면세자 비율은 2013년 32%에서 점점 늘어 지난해엔 48%까지 확대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