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영국의 전설적 뮤지션’ 데이비드 보위 사망
입력 2016.01.11 (16:24) 수정 2016.01.11 (19:52) 국제
영국이 낳은 세계적 가수 데이비드 보위가 향년 69세를 일기로 별세했습니다.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은 보위가 암으로 18개월간 투병하다가 숨졌다고 보도했습니다.

보위의 대변인은 "보위는 18개월간의 용감한 암 투병 끝에 가족들에게 둘러싸여 평화롭게 숨졌다"고 발표했습니다.

보위는 글램 록의 창시자로 명성을 날렸으며 20세기의 가장 성공적인 예술가 중 하나로 손꼽힙니다.
  • ‘영국의 전설적 뮤지션’ 데이비드 보위 사망
    • 입력 2016-01-11 16:24:54
    • 수정2016-01-11 19:52:15
    국제
영국이 낳은 세계적 가수 데이비드 보위가 향년 69세를 일기로 별세했습니다.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은 보위가 암으로 18개월간 투병하다가 숨졌다고 보도했습니다.

보위의 대변인은 "보위는 18개월간의 용감한 암 투병 끝에 가족들에게 둘러싸여 평화롭게 숨졌다"고 발표했습니다.

보위는 글램 록의 창시자로 명성을 날렸으며 20세기의 가장 성공적인 예술가 중 하나로 손꼽힙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