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오승환, STL행 눈앞…류현진과 격돌 기대↑
입력 2016.01.11 (21:48) 수정 2016.01.11 (22:35)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해외 원정 도박 파문으로 위기에 놓였던 오승환이 메이저리그의 세인트루이스와 계약할 전망입니다.

오승환의 미국행이 임박하면서 류현진과의 맞대결 성사도 가능하게 됐습니다.

손기성 기자입니다.

<리포트>

원정 도박 파문으로 약식 기소 명령을 받아 위기를 맞았던 오승환.

한국은 물론 일본 무대에서까지 활약하던 최고의 마무리투수에서 불명예를 안고 추락할뻔한 오승환이 돌파구를 찾았습니다.

새로운 둥지가 될 팀은 메이저리그의 강호 세인트루이스.

미국의 CBS 스포츠는 세인트루이스가 신체검사 결과 특별한 이상이 없으면, 오승환과 계약을 맺게 될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오승환의 연봉은 3백만 달러, 약 36억 원으로, 일본 한신 시절 때와 비교해 비슷한 수준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세인트루이스는 월드시리즈에서 11번이나 우승한 강팀으로 투수력 보강을 위해 오승환을 영입한 것으로 보입니다.

오승환의 보직은 마무리가 아니라 중간 계투를 맡게 될 것이란 분석도 나오고 있습니다.

구원 2위 로젠탈이 버티고 있기 때문입니다.

오승환의 미국행이 급물살을 타면서 같은 내셔널리그 LA 다저스 류현진과의 맞대결도 기대되고 있습니다.

<인터뷰> 류현진(LA 다저스 투수) : "오승환 형은 대선배고, 좋은 투수고 잘하는 선수이기 때문에, 팀 선수들이랑 친해져서 적응을 빨리하는 게 좋을 것 같습니다."

한국에서 재활에 힘써왔던 류현진은 올시즌 선발 로테이션 합류가 첫번째 목표라고 밝히고 오늘(11일) 미국으로 떠났습니다.

KBS 뉴스 손기성입니다.
  • 오승환, STL행 눈앞…류현진과 격돌 기대↑
    • 입력 2016-01-11 21:49:32
    • 수정2016-01-11 22:35:56
    뉴스 9
<앵커 멘트>

해외 원정 도박 파문으로 위기에 놓였던 오승환이 메이저리그의 세인트루이스와 계약할 전망입니다.

오승환의 미국행이 임박하면서 류현진과의 맞대결 성사도 가능하게 됐습니다.

손기성 기자입니다.

<리포트>

원정 도박 파문으로 약식 기소 명령을 받아 위기를 맞았던 오승환.

한국은 물론 일본 무대에서까지 활약하던 최고의 마무리투수에서 불명예를 안고 추락할뻔한 오승환이 돌파구를 찾았습니다.

새로운 둥지가 될 팀은 메이저리그의 강호 세인트루이스.

미국의 CBS 스포츠는 세인트루이스가 신체검사 결과 특별한 이상이 없으면, 오승환과 계약을 맺게 될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오승환의 연봉은 3백만 달러, 약 36억 원으로, 일본 한신 시절 때와 비교해 비슷한 수준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세인트루이스는 월드시리즈에서 11번이나 우승한 강팀으로 투수력 보강을 위해 오승환을 영입한 것으로 보입니다.

오승환의 보직은 마무리가 아니라 중간 계투를 맡게 될 것이란 분석도 나오고 있습니다.

구원 2위 로젠탈이 버티고 있기 때문입니다.

오승환의 미국행이 급물살을 타면서 같은 내셔널리그 LA 다저스 류현진과의 맞대결도 기대되고 있습니다.

<인터뷰> 류현진(LA 다저스 투수) : "오승환 형은 대선배고, 좋은 투수고 잘하는 선수이기 때문에, 팀 선수들이랑 친해져서 적응을 빨리하는 게 좋을 것 같습니다."

한국에서 재활에 힘써왔던 류현진은 올시즌 선발 로테이션 합류가 첫번째 목표라고 밝히고 오늘(11일) 미국으로 떠났습니다.

KBS 뉴스 손기성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