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브라질 검찰, 국영 에너지 회사 부패 수사 정치권 겨냥
입력 2016.01.18 (05:37) 국제
브라질 연방검찰이 국영 에너지 회사 페트로브라스를 둘러싼 부패 수사와 관련해 정치권을 겨냥하고 있습니다.

브라질 언론에 따르면, 연방 검찰은 앞으로 주요 정당과 페트로브라스 사이의 관계를 파헤치는 데 수사력을 집중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지난 2014년 3월 시작한 검찰 수사 결과 대형 건설 업체들이 페트로브라스에 장비를 납품하거나 정유소 건설 사업 등을 수주하는 과정에서 막대한 뇌물이 오간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특히 뇌물 중 일부는 돈세탁을 거쳐 주요 정당에 전달된 것으로 파악되고 있습니다.

검찰 관계자는 지난 2년간의 수사를 통해 축적된 증거를 토대로 수사가 이뤄질 것이라고 말해 정치권을 긴장시키고 있습니다.
  • 브라질 검찰, 국영 에너지 회사 부패 수사 정치권 겨냥
    • 입력 2016-01-18 05:37:52
    국제
브라질 연방검찰이 국영 에너지 회사 페트로브라스를 둘러싼 부패 수사와 관련해 정치권을 겨냥하고 있습니다.

브라질 언론에 따르면, 연방 검찰은 앞으로 주요 정당과 페트로브라스 사이의 관계를 파헤치는 데 수사력을 집중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지난 2014년 3월 시작한 검찰 수사 결과 대형 건설 업체들이 페트로브라스에 장비를 납품하거나 정유소 건설 사업 등을 수주하는 과정에서 막대한 뇌물이 오간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특히 뇌물 중 일부는 돈세탁을 거쳐 주요 정당에 전달된 것으로 파악되고 있습니다.

검찰 관계자는 지난 2년간의 수사를 통해 축적된 증거를 토대로 수사가 이뤄질 것이라고 말해 정치권을 긴장시키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