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전자상거래 피해 급증…광고 불만 2년만에 5.5배↑
입력 2016.01.18 (09:04) 경제
온라인 쇼핑 시장이 커지면서 관련 소비자 피해와 분쟁이 증가하고 있습니다.

한국소비자원에 따르면 지난해 소셜커머스를 포함한 국내 전자상거래 피해구제 신청건수는 6천701건으로, 2014년보다 21.2% 증가했습니다.

2013년의 4천939건과 비교하면 35.7% 늘었습니다.

계약 관련 불만이 62.3%로 가장 많았고 품질과 애프터서비스 관련 피해가 26.7%로 뒤를 이었습니다.

공정거래위원회는 사기 사건 등으로 많은 소비자에게 피해를 주는 전자상거래 웹사이트를 강제 폐쇄하는 '임시중지명령제'를 도입할 방침입니다.
  • 전자상거래 피해 급증…광고 불만 2년만에 5.5배↑
    • 입력 2016-01-18 09:04:50
    경제
온라인 쇼핑 시장이 커지면서 관련 소비자 피해와 분쟁이 증가하고 있습니다.

한국소비자원에 따르면 지난해 소셜커머스를 포함한 국내 전자상거래 피해구제 신청건수는 6천701건으로, 2014년보다 21.2% 증가했습니다.

2013년의 4천939건과 비교하면 35.7% 늘었습니다.

계약 관련 불만이 62.3%로 가장 많았고 품질과 애프터서비스 관련 피해가 26.7%로 뒤를 이었습니다.

공정거래위원회는 사기 사건 등으로 많은 소비자에게 피해를 주는 전자상거래 웹사이트를 강제 폐쇄하는 '임시중지명령제'를 도입할 방침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