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불법 주식 매매’ 증권사 임직원 무더기 적발
입력 2016.01.18 (16:02) 수정 2016.01.18 (16:17) 오늘의 경제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금융감독원은 미신고·차명 계좌로 불법 주식 자기매매를 한 KTB투자증권, 한양증권, 동부증권의 임직원 18명을 적발해 정직과 감봉, 과태료 부과 등의 제재를 가했습니다.

제재 대상은 KTB투자증권이 14명으로 가장 많고 한양증권과 동부증권이 각각 2명씩입니다.
  • ‘불법 주식 매매’ 증권사 임직원 무더기 적발
    • 입력 2016-01-18 16:05:55
    • 수정2016-01-18 16:17:13
    오늘의 경제
금융감독원은 미신고·차명 계좌로 불법 주식 자기매매를 한 KTB투자증권, 한양증권, 동부증권의 임직원 18명을 적발해 정직과 감봉, 과태료 부과 등의 제재를 가했습니다.

제재 대상은 KTB투자증권이 14명으로 가장 많고 한양증권과 동부증권이 각각 2명씩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