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포르투갈 대선서 중도우파 헤벨루 지 소자 당선
입력 2016.01.25 (09:38) 수정 2016.01.25 (21:01) 국제
포르투갈 대통령 선거에서 중도우파 성향의 무소속 마르셀루 헤벨루 지 소자 후보가 당선됐습니다.

헤벨루 지 소자 후보는 현지시각 24일 치러진 대선에서 98%가 개표된 가운데 52%의 표를 얻어 결선투표 없이 당선됐습니다.

67살인 헤벨루 지 소자 후보는 신문기자 출신의 리스본대 법대 교수로 2000년대 이후 TV에 정치평론가로 출연해 큰 인기를 얻었습니다.

헤벨루 지 소자 후보는 오는 3월 대통령에 취임해 5년 임기를 시작할 예정입니다.

포르투갈은 대통령제가 가미된 의원내각제 공화국으로 대통령은 정책집행권이 없는 형식적인 국가원수지만 국가위기 시 의회를 해산하고 총선을 실시할 수 있는 권한을 갖고 있습니다.
  • 포르투갈 대선서 중도우파 헤벨루 지 소자 당선
    • 입력 2016-01-25 09:38:31
    • 수정2016-01-25 21:01:41
    국제
포르투갈 대통령 선거에서 중도우파 성향의 무소속 마르셀루 헤벨루 지 소자 후보가 당선됐습니다.

헤벨루 지 소자 후보는 현지시각 24일 치러진 대선에서 98%가 개표된 가운데 52%의 표를 얻어 결선투표 없이 당선됐습니다.

67살인 헤벨루 지 소자 후보는 신문기자 출신의 리스본대 법대 교수로 2000년대 이후 TV에 정치평론가로 출연해 큰 인기를 얻었습니다.

헤벨루 지 소자 후보는 오는 3월 대통령에 취임해 5년 임기를 시작할 예정입니다.

포르투갈은 대통령제가 가미된 의원내각제 공화국으로 대통령은 정책집행권이 없는 형식적인 국가원수지만 국가위기 시 의회를 해산하고 총선을 실시할 수 있는 권한을 갖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