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스페인 말라가 남동쪽 지중해서 규모 6.1 지진
입력 2016.01.25 (13:55) 수정 2016.01.25 (19:04) 국제
현지시간 오늘 오전 5시 22분쯤, 스페인과 모로코 사이 지중해에서 규모 6.1의 지진이 발생했다고 미국 지질조사국이 발표했습니다.

지진 발생지는 스페인 남부 항구도시 말라가에서 남동쪽으로 162㎞ 떨어진 곳입니다.

진원의 깊이는 10㎞라고 미 지질조사국은 밝혔습니다.

처음에는 지진 규모가 6.6으로 발표됐으나 곧 6.1로 수정됐습니다.

첫 지진이 발생한 이후 규모 5.3의 여진이 뒤따랐다고 AFP통신은 전했습니다.

이번 지진으로 북아프리카의 스페인 영토인 멜리야에서 시청 건물이 일부 부서져 폐쇄됐고 놀란 주민들이 대피했지만 인명 피해는 아직까지 발생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 스페인 말라가 남동쪽 지중해서 규모 6.1 지진
    • 입력 2016-01-25 13:55:33
    • 수정2016-01-25 19:04:37
    국제
현지시간 오늘 오전 5시 22분쯤, 스페인과 모로코 사이 지중해에서 규모 6.1의 지진이 발생했다고 미국 지질조사국이 발표했습니다.

지진 발생지는 스페인 남부 항구도시 말라가에서 남동쪽으로 162㎞ 떨어진 곳입니다.

진원의 깊이는 10㎞라고 미 지질조사국은 밝혔습니다.

처음에는 지진 규모가 6.6으로 발표됐으나 곧 6.1로 수정됐습니다.

첫 지진이 발생한 이후 규모 5.3의 여진이 뒤따랐다고 AFP통신은 전했습니다.

이번 지진으로 북아프리카의 스페인 영토인 멜리야에서 시청 건물이 일부 부서져 폐쇄됐고 놀란 주민들이 대피했지만 인명 피해는 아직까지 발생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