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최상목 기재1차관 “유류세 인하, 검토 대상 아니다”
입력 2016.01.25 (14:00) 경제
최상목 기획재정부 제1차관은 일각에서 나오는 유류세 인하 주장에 대해 현재로서는 검토 대상이 아니라고 밝혔습니다.

최 차관은 서울 중구 우리은행 본점에서 열린 이란 교역·투자 지원센터 개소식을 마친 뒤 유류세 인하 가능성을 묻는 기자들의 질문에 이 같이 답했습니다.

국제유가가 배럴당 20∼30달러대로 추락한 영향으로 휘발유 판매 가격에서 세금이 차지하는 비중은 60%를 넘어서자, 업계와 소비자 단체 일각에서는 유류세 인하 주장을 펼치고 있습니다.

최 차관은 저유가와 관련해선 내수 등에서 우리에게 득이 되는 부분은 최대한 활용하고, 부정적인 영향을 주는 수출에선 지원책이 뭐가 있는지 고민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 최상목 기재1차관 “유류세 인하, 검토 대상 아니다”
    • 입력 2016-01-25 14:00:43
    경제
최상목 기획재정부 제1차관은 일각에서 나오는 유류세 인하 주장에 대해 현재로서는 검토 대상이 아니라고 밝혔습니다.

최 차관은 서울 중구 우리은행 본점에서 열린 이란 교역·투자 지원센터 개소식을 마친 뒤 유류세 인하 가능성을 묻는 기자들의 질문에 이 같이 답했습니다.

국제유가가 배럴당 20∼30달러대로 추락한 영향으로 휘발유 판매 가격에서 세금이 차지하는 비중은 60%를 넘어서자, 업계와 소비자 단체 일각에서는 유류세 인하 주장을 펼치고 있습니다.

최 차관은 저유가와 관련해선 내수 등에서 우리에게 득이 되는 부분은 최대한 활용하고, 부정적인 영향을 주는 수출에선 지원책이 뭐가 있는지 고민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